2017.11.15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치의신보 PDF 보기

'YESDEX 2017’혁신으로 축제를 만들다

치협·영남권 5개 지부 공동주최 ‘YESDEX 2017’1만명 참여
국내외 인기연자 열강, 전시회·가족 프로그램 ‘호평’속 성료


YESDEX’가 시즌2의 첫 장을 부산에서 화려하게 장식했다.

치협과 부산, 대구, 울산, 경북, 경남 등 영남권 5개 지부가 공동 주최하고 YESDEX 2017 조직위원회(위원장 구철인)가 주관한 국제 학술대회 및 기자재 전시회인 ‘제52회 대한치과의사협회 종합학술대회·2017영남국제치과학술대회 및 기자재전시회(이하 YESDEX 2017)’가 지난 11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 및 회의실에서 열렸다.


지난 2012년 제1회 부산을 시작으로, 2013년 대구, 2014년 울산, 2015년 경북, 2016년 경남 등 공동주최 5개 지부가 이미 대회를 한 차례씩 주관하며 노하우를 축적한 만큼 이번 행사는 질적·양적으로 한 단계 더 성장한 학술대회와 전시회로 치러졌다는 평가 속에 막을 내렸다.

특히 이번 ‘YESDEX 2017’은 ‘제52회 대한치과의사협회 종합학술대회’와 동시 개최된 만큼 두 행사의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 돼 전반적인 행사 내용과 위상이 업그레이드된 가운데 진행됐다.

‘Innovation, Inspiration in YESDEX’라는 대회 슬로건 역시 혁신, 영감을 통해 YESDEX의 ‘시즌2’를 새롭게 출발하자는 의미를 담은 만큼 더 새롭고, 더 발전된 학술대회와 행사 진행을 선보였다.

#포럼·세미나·해외연자 ‘토털 패키지’
이번 ‘YESDEX 2017’ 학술 프로그램의 경우 국제학술대회라는 위상에 맞게 Dr. Ferencz, Dr. Kerstein, Dr. Albin Yeo 등 저명 해외연자들을 초청한 가운데 국내 치의학자 및 임상가들의 진료 중심 연제들을 대거 배치, 회원들의 눈높이에 맞춘 치의학의 최신 흐름을 공유했다.

특히 디지털 시대를 선도하는 오피니언 리더들의 폭넓은 실전강의가 펼쳐져 많은 참석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아울러 ‘문재인 케어와 치과의료’를 주제로 한 치과의료정책연구원 주최의 치과의료정책포럼과 ‘일·가정 양립 정책 및 노무관리 방안’설명회 등 공동주최자인 치협이 준비한 섹션들과 부산지부가 공동주관한 ‘글로벌 디지털 치의학 연구원 심포지엄’ 등 대회 기간 중 열린 행사들도 치의학의 미래 비전 설정을 위한 무게중심을 잡았다는 평가다.

역대 최대인 150개 업체, 600부스 규모로 마련된 기자재 전시회 역시 최신 기술과 첨단 기자재들의 경연장으로 손색이 없는 자리였다. 업체들의 편의와 비즈니스 환경 조성을 위해 상품권 현장구매 등 인센티브를 주고 도시락 및 주차권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함께 나눈 점도 눈길을 끈다.

#부산, 맛, 멋 그리고 YESDEX의 품격
‘혁신(Innovation)’과 ‘영감(Inspiration)’을 전면에 내세운 대회인 만큼 조직위 차원의 새로운 시도들도 주목받았다.

우선 블루투스를 활용해 참석자들에게 학술대회, 이벤트, 경품추첨 등의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고 출결상황까지 체크할 수 있는 ‘비콘시스템’을 도입, 행사장 소개와 각종 정보를 보다 편리하게 공유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또 참가자들을 위해 전시장과 로비에서 ‘버스킹 공연’을 연출, 지성과 감성을 함께 충족시키며 대회 프로그램에 풍성함을 더했다.

부산의 지역적 특성을 살린 가족 참여 프로그램도 눈길을 끌었다. 기자재 전시장 내 추억의 오락실 부스를 비롯해 부산의 멋과 맛을 나눈 삼진어묵 체험 관광과 국제시장 등 부산명소 탐방, 치과 가족 요트관광 프로그램 등을 통해 참석자 및 가족들에게 잊지 못할 가을날의 추억을 선사했다.

=================================
<YESDEX 2017 조직위원회 기자회견>
“새로운 시도로 역대급 성공 개최”
치협과 공동주최 성황, 내년엔 대구지부 주관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동고동락한 5개 지부가 만들어 낸 작품입니다.”

YESDEX 2017 조직위원회는 대회 마지막 날인 지난 12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치협과 공동 주최한 가운데 부산·대구·울산·경북·경남 등 5개지부의 단합과 열정을 바탕으로 이번 대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됐다고 평가했다.

성창수 홍보본부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배종현 부산지부 회장, 최문철 대구지부 회장, 이태현 울산지부 회장, 양성일 경북지부 회장, 강도욱 경남지부 회장 등 대회장들과 구철인 조직위원장, 한상욱 조직위 부위원장을 비롯한 조직위 각 본부장들이 참석해 이번 YESDEX 2017의 개최 의미와 주요 진행 경과를 설명했다.

조직위 측은 국내외 치과의사 및 관계자 1만 명이 이번 대회에 참여한 가운데 역대 최대인 600부스 규모의 기자재 전시회가 펼쳐졌다고 설명했다.

대회장인 배종현 부산지부 회장은 “참가 업체 규모, 참가 회원 수가 역대 최고라는 외형적인 기록 외에도, 학술대회나 전시 운영 면에서도 알차고 풍성한 대회라고 자부한다”며 “특별히 새로운 시도를 많이 했던 대회로, 비콘 시스템 도입을 비롯해 전시장 내 이벤트, 요트 관광, 해외 연자 초청 강연까지 그 동안 추진하지 못했던 사업을 실행한 부분은 이번 대회의 커다란 성과”라고 강조했다.

구철인 YESDEX 2017 조직위원장도 “새롭게 도입한 비콘시스템의 경우 2000명 이상이 다운로드해 활용하는 등 적극 참여해 성공적으로 정착됐다”며 “학술대회의 높은 수준이나 다양한 관광 프로그램 역시 참여한 회원들의 만족도가 높았다”고 평가했다.

이어 최문철 대구지부 회장은 “내년에 열릴 ‘YESDEX 2018’에서는 중소업체 중심으로 업체 수를 많이 늘리는 한편 외국 업체들이 참여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도록 준비할 것”이라며 “특히 전시장 내에 강연 부스를 마련해 강연장과 전시장을 혼합하는 방향으로 새로운 시도를 할 예정”이라고 언급, 회원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당부했다.

관련태그

2562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