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 (금)

  • -동두천 -8.0℃
  • -강릉 -5.2℃
  • 맑음서울 -7.5℃
  • 맑음대전 -6.3℃
  • 맑음대구 -5.0℃
  • 맑음울산 -3.6℃
  • 맑음광주 -5.0℃
  • 맑음부산 -2.6℃
  • -고창 -7.8℃
  • 구름많음제주 1.4℃
  • -강화 -10.3℃
  • -보은 -10.3℃
  • -금산 -9.7℃
  • -강진군 -4.5℃
  • -경주시 -4.4℃
  • -거제 -1.8℃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회원에 더 나은 서비스 당부”

김 협회장, 박찬종 현대해상 대표와 환담


치과의사 배상책임보험 주간사인 현대해상화재보험(주) 박찬종 대표이사 등이 지난 10일 치협 협회장실을 방문해 김철수 협회장과 환담했다<사진>.

이날 환담에서 김 협회장과 박 대표이사는 더 나은 치과의사 배상책임보험 서비스가 치협 회원들에게 제공되도록 함께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김 협회장은 “치협은 협회 가입 회원과 미가입 회원 간 (보험료 등에서) 차등을 둬 미가입 회원의 협회 가입을 유도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면서 “개원가에서 배상책임보험사의 문을 두드렸을 때 초동단계에서부터 개원의 원장들이 편안한 마음으로 사건을 처리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잘 만들어 달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박 대표이사는 공감을 표하면서 “막히는 일이 있으면 저희가 잘 해결하도록 노력하겠다. 의견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달라”고 화답했다.  


 



관련태그

2577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