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13 (화)

  • -동두천 16.8℃
  • -강릉 19.7℃
  • 맑음서울 17.1℃
  • 맑음대전 19.2℃
  • 맑음대구 19.2℃
  • 맑음울산 19.3℃
  • 맑음광주 19.9℃
  • 맑음부산 15.6℃
  • -고창 19.4℃
  • 맑음제주 17.2℃
  • -강화 13.4℃
  • -보은 19.4℃
  • -금산 18.9℃
  • -강진군 17.9℃
  • -경주시 20.2℃
  • -거제 17.2℃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선수술 최신지견, 위기 극복방안 집중 논의

양악수술학회 해외연자 초청강연회 및 정기학술대회 (3월 24, 25일)


선수술의 최신지견과 위기 극복방안을 집중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대한양악수술학회(회장 이영준·이하 양악수술학회)가 해외연자 초청강연회 및 제10차 정기학술대회를 오는 24, 25일 서울성모병원 의과학연구원 대강당에서 연다.


먼저 24일 열리는 해외연자 초청강연회에는 Skeletal anchorage 시스템을 턱교정수술에 적용하고 체계화해 골격과 치열부조화를 효율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선수술 치료법’을 발전시켜온 Takahashi 교수와 Sugawara 교수가 연자로 초청돼 주목받고 있다.


관련 분야 전문가인 두 교수는 이날 ‘선수술 어디까지 왔나’를 주제로 Biologic Back ground와 최신지견을 풀어 놓을 예정이다.


1강은 Tetsu Takahashi 교수가 ‘Systemic and regional acceleratory phenomenon occurred after orthognathic surgeries : A biological rationale of surgery first approach’를 주제로 강연한다.


2강은 Sugawara 교수가 ‘Recent advanced know ledge in surgery-first treatment concept-Sendai Surgery First and Aligners’에 대해 강연을 진행한다.


#국내외 유명연자 한자리

해외연자 초청강연회에 이어 25일에는 제10차 정기학술대회를 열고 ‘선수술의 위기와 극복방안’을 집중 논의한다.

‘선수술에서 만나는 위기와 극복:Overcoming Diffi culties of Surgery-First Orth ognathic Surgery’를 대주제로 한 이번 학술대회는 전날 해외연자 초청강연회의 연자로 참여했던 일본의 Takahashi 교수와 Sugawara 교수를 비롯해 국내 유명 연자들이 함께 자리한다.  

학술대회는 권용대 학술대회 위원장의 대한양악수술학회 선수술 컨센서스 발표를 시작으로 Takahashi 교수가 ‘Orthognathic Surgical Workflows in Sendai Surgery First Approach’, Sugawara 교수가 ‘How to solve difficult problems of postsurgical orthodontic treatment in Sendai Surgery First’를 주제로 세션 1강연을 진행한다.

이어 세션 2강연은 정영수 교수(연세치대 구강악안면외과)와 이기준 교수(연세치대 교정과)가 연자로 나서 각각 ▲Class Ⅲ 선수술 시 IVRO의 유리한 점과 불리한 점 ▲Pre-orthodontic orthognathic surgery(POGS)에서 IVRO의 장단점 활용 방안에 대한 내용으로 강연을 펼친다.  


마지막 세션 3강연은 백운봉 원장(스마일위드치과)과 팽준영 교수(경북치대 구강악안면외과)가 각각 ▲CDS (Cephalo template)를 이용한 간단하고 과학적인 선수술 예측 방법 ▲안면비대칭과 Class Ⅱ 증례에서 선수술 시 어려운 위기상황과 극복방안을 주제로 강연한다.

문의: 총무기획이사 임병서 kaoos.sec@gmail.com  010-3748-9316    


관련태그

2593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