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4 (금)

  • 흐림동두천 26.6℃
  • 흐림강릉 22.4℃
  • 흐림서울 26.3℃
  • 대전 22.7℃
  • 대구 22.5℃
  • 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5.0℃
  • 부산 22.6℃
  • 흐림고창 24.6℃
  • 구름많음제주 26.5℃
  • 구름많음강화 26.5℃
  • 흐림보은 22.1℃
  • 흐림금산 23.2℃
  • 흐림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치과 조직공학 현재와 미래 열정적 논의

치과 조직공학·재생의학 워크숍 성황리 개최
치과연구 분야 임원·회원 등 100여명 참석

치과 조직공학·재생의학의 연구자들이 모여 열띤 토론을 펼쳤다.

제6회 치과 조직공학·재생의학 융합 워크숍(대회장 권일근)이 지난 8월 25일 경희대 치과병원 대강당에서 열렸다. 이번 워크숍은 한국 조직공학·재생의학회의 분과조직인 조직공학재생 치의학연구회가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에는 조직공학재생 치의학연구회 소속 임원과 회원 외에도 치과 연구 분야 종사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3D 프린팅, 줄기세포를 포함한 ‘치과 조직공학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다양한 주제로 심도 있고 열정적인 논의를 이어갔다.

이번 워크숍은 세 개의 세션으로 구분됐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윤경식 경희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교수가 ‘Tissue Engineering & Regenerative Medicine’을 주제로 국가재생의료기술 지원사업에 대한 강연을 펼쳤다. 이어 허동녕 펜실베니아주립대학 박사의 ‘치과 조직공학에서의 3D프린팅 적용 방안’ 강연, 변준호 경상대병원 구강악안면외과 교수의 ‘PCL기반 생체재료를 이용한 구강악안면 골조직재생 연구’ 강연, 이정우 경희대학교 구강악안면외과 교수의 3D simulation과 printing 기술의 구강악안면재건 이용방안‘ 강연이 진행됐다.

특히 두 번째 세션은 치과분야에서 생소한 새로운 연구 및 기술분야를 소개하는 시간으로, 한세광 포항공과대학 교수가 ‘Enabling Technologied’를 주제로, 심인경 울산대학교 교수의 ‘다양한 난치성 질환 해결을 위한 세포시트(cell-sheet) 공학기술 도입’을 주제로 각각 강연을 펼쳤다. 이어 이연희 경희대 치과병원 교수의 새로운 치과치료기술인 exosome을 소개해 현재의 연구 및 기술개발 동향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더불어 김진홍 오스템임플란트 팀장은 치과 3D 스캐너의 최신 기술과 동향에 대해 소개했다.

세 번째 세션에서는 김은정 연세치대 교수가 ‘Biological Studies in Dentistry’를 주제로 Biotooth 제작을 위한 최신 기술을 소개했다. 마지막으로 문호진 경희치대 교수가 ‘골조직 재생을 위한 macrophage’ 연구 내용을 주제로 강의를 펼쳤다.

치의학연구회 측은 “이번 워크숍은 대학과 산업체의 다양한 연구자들간의 생산적인 논의와 협업이 제안돼, 연구자간 시너지 효과를 만들고자 했던 워크숍의 본 취지가 잘 구현됐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권일근 대회장은 “치과 분야에서도 3D 프린터, 임플란트 관련 기술 등 조직 공학을 이용한 연구가 필수적인 요소로 자리 잡았으며, 구강악안면 분야의 재생 연구들도 최종 목적인 임상적용을 위해 활발히 연구되고 있다”며 “이번 워크숍이 조직공학에 관련된 치과분야 연구자분들에게 지식의 장이 되고 새로운 아이디어나 연구의 초석이 될 수 있는 자리가 되길 희망한다”고 전했다.

관련태그

2642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