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4 (금)

  • 흐림동두천 25.8℃
  • 흐림강릉 22.4℃
  • 흐림서울 26.3℃
  • 대전 23.0℃
  • 대구 22.6℃
  • 울산 21.7℃
  • 흐림광주 25.7℃
  • 흐림부산 22.8℃
  • 흐림고창 23.4℃
  • 구름많음제주 26.6℃
  • 흐림강화 26.4℃
  • 흐림보은 22.3℃
  • 흐림금산 23.9℃
  • 구름많음강진군 24.8℃
  • 구름많음경주시 22.2℃
  • 흐림거제 23.5℃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임플란트 솔루션, 디지털 진료 총망라

세계적 권위 임상가 전문가 5인 강연
GAO 주최 2018 GAO 유럽 심포지엄 오스트리아 개최(10월 13일)

Global Academy of Osseointegration(글로벌 임플란트 연구회·이하 GAO)가 주최하고 네오바이오텍(대표 허영구)이 후원하는 ‘2018 GAO 유럽 심포지엄’이 오는 10월 13일(토) 오스트리아 힐튼호텔 비엔나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전 유럽을 통합한 행사로, 유럽과 중국, 태국 등에서 300여 명의 해외 치과의사들이 참가할 예정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심포지엄의 주최인 GAO는 지난 2008년에 한국에서 창설된 글로벌 임플란트 학회로, 전 세계 60여 개 회원국에서 1천여 명 회원으로 구성돼 있다. 10년간 매년 각국에서 임플란트 오피니언 리더 60여 명을 중심으로 GAO Core Members Meeting을 개최, 임플란트 임상에 관련된 중요한 이슈들을 토론하고 정립하고 있는 등 전 세계 회원들과 국가별 심포지엄, 세미나를 통해 보다 진보된 임상 술식과 노하우를 공유하는 학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번 심포지엄의 슬로건과 부제는 ‘Meet the GAO, Be a Master’와 ‘Contemporary Solution of Digital Dentistry’로, 세계적인 권위의 임상가와 전문가 5인이 임플란트 솔루션과 디지털 진료에 대한 다양한 강의를 통해 치과 진료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 예정이다.


# GAO 유럽 임플란트 연자 대거 출동
심포지엄 첫 번째 강의는 독일 연자 Dr. Roland Torok의 ‘Long term Success in augmentation techniques close to biology’로 시작된다. 이어 한국 연자인 허영구 회장이 ‘Guided Surgery with precision surgical guides’를 통해 Neo NaviGuide를 이용한 디지털 임상과 수년간 축적된 임플란트 노하우를 공유한다.
또 이탈리아 연자 Dr. Giuliano Garlini는 ‘Minimally Invasive approach to the Sinus Surgery(The SCA and SLA concept)’ 강의를 통해 고난이도인 Sinus 임상 테크닉과 노하우를 전할 전망이다. 마지막 강연은 러시아의 Dr.Samvel Bleyan이 ‘Hard and Soft Tissue modification around implants’ 를 주제로 대미를 장식한다.


# 구강스캐너 i500 등 다양한 혁신 제품 전시
세계적인 연자의 강의 외에도 다양한 혁신적인 제품 전시와 핸즈온으로 전시장을 꾸밀 예정이다. 디지털 덴티스트리의 최신 트랜드에 대해 살펴볼 수 있는 전시 부스도 마련돼, 출시 이후 연일 화제가 되고 있는 메디트의 구강스캐너 i500을 유럽의 치과의사들에게 소개한다.


네오바이오텍의 Anytime Loading 정신을 실현한 임플란트 IS-III active와 신제품 IT-III active를 소개하고, 편리함과 안정성으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타진식 동요도 측정기 AnyCheck도 전시한다. 또, 해외에서 특히 높은 관심을 얻고 있는 Sinus와 GBR 제품군도 소개한다.


이번 GAO 유럽 심포지엄은 지난 제주에서 개최된 GAO 월드 심포지엄, 태국 세미나 등 전 세계 각 지역에서 개최된 세미나의 성공에 이어, 세계화에 한발 더 다가가는 자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네오바이오텍 관계자는 “이번 심포지엄을 유럽 지역의 치과계 의료인이 함께 즐기고, 유익한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자리로 만들 것”이라며 “심포지엄을 통해 고객과 소통하고 고객의 소리에 귀 기울여 앞으로 더욱 만족감 높은 제품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