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5 (목)

  • 흐림동두천 22.5℃
  • 구름조금강릉 23.2℃
  • 흐림서울 24.9℃
  • 구름많음대전 25.1℃
  • 흐림대구 27.1℃
  • 흐림울산 26.4℃
  • 구름조금광주 26.3℃
  • 구름많음부산 27.2℃
  • 구름조금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6.9℃
  • 구름많음강화 24.6℃
  • 맑음보은 25.1℃
  • 맑음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6.2℃
  • 구름조금거제 28.4℃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주요 시민단체와 건강보험 현안 공유

건보공단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이하 건보공단)은 최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하 경실련), 참여연대, 환경운동연합 등 국내 주요 시민단체 대표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건강보험 주요 현안과 상호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번 간담회는 시민단체와의 협력과 교류를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적 가치의 실천 가능성을 탐색하고, 건강보험에 대한 시민단체의 이해를 높여 지지를 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건보공단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보장성 강화 정책, 사무장병원의 폐해와 단속강화 방안, 1단계 부과체계 개편에 대한 성과 및 향후 과제 등을 설명했다.

건보공단과 시민단체는 건강보험 발전과 시민단체 간의 교류 및 협력 증진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면서 앞으로 정기적으로 만나 교류와 협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김용익 건보공단 이사장은 “건보공단은 정부와 함께 비급여의 전면 급여화를 위해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을 단계별로 충실히 이행하고 있으며, 누구든지 중한 병에 걸린다 해도 가계가 파탄 나는 일 없이 건강보험 하나로 모든 의료비가 해결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진현 경실련 보건의료위원장은 “앞으로 건강보험 보장성이 강화될수록 실손보험 부문의 반사이익도 같이 늘어나는데, 사회정의 차원에서라도 보험사의 반사이익을 가입자에게 돌려 줄 수 있는 방안이 시급히 마련돼야 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