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2 (토)

  • 맑음동두천 22.2℃
  • 구름조금강릉 18.7℃
  • 맑음서울 25.3℃
  • 구름많음대전 23.0℃
  • 구름많음대구 20.9℃
  • 구름많음울산 19.0℃
  • 박무광주 21.6℃
  • 구름많음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20.3℃
  • 구름많음제주 21.7℃
  • 맑음강화 23.2℃
  • 구름많음보은 20.2℃
  • 흐림금산 20.0℃
  • 구름많음강진군 20.9℃
  • 구름많음경주시 19.2℃
  • 구름많음거제 20.4℃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학회 비전·국제적 위상 강화 집중 논의

치주과학회 고문단 초청 간담회



대한치주과학회(회장 구 영·이하 치주과학회)가 고문단 초청 간담회를 통해 학회 비전을 심도 높게 구상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구 영 회장을 비롯한 학회 임원진들과 최상묵, 김종관, 정종평, 권영혁, 신형식, 서영수, 채중규, 박준봉, 조규성, 류인철 등 학회 고문단 10명 및 조기영 명예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5월 29일 열린 이번 간담회에서는 학회 비전을 조망하고 국제적 위상 강화를 위한 다양한 방안이 집중적으로 논의됐다.

구 영 회장은 30대 집행부 소개를 시작으로 학회 비전인 ‘구강건강의 선도적 역할 및 치주과학의 글로벌 리더’를 실천하며 국제적 위상강화를 위한 학회의 노력에 대해 설명하고, 고문단의 지속적인 격려와 관심에 대한 깊은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어 설양조 총무이사가 학회 현황과 2019년 학술일정, 제11회 잇몸의 날 행사, JPIS 학술지 발간현황 등을 보고했다. 

시종 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된 간담회에서 최상묵 고문은 “고령화 사회에 진입한 우리나라 국민의 치주건강을 책임지고 있는 치주과학회의 역할이 어느 때보다 막중하다”면서 “앞으로 이에 대한 준비에 힘써 달라”고 주문했다. 이 밖에 이날 참석한 고문단들은 현 집행부에 대한 격려의 메시지와 함께 앞으로도 국민의 삶의 질 향상과 학회 발전을 위해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구 영 회장은 “열정이 넘치는 우리 임원진은 진료현장에서 헌신하는 회원들과의 소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특히, 내년 60주년을 맞이해 다가올 새로운 시대에 대비한 준비에 학회 고문님들의 조언이 많은 도움이 됐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한편 치주과학회는 매년 고문단 초청 간담회를 개최해 지난 회계년도 학회 현황, 학술 및 홍보 활동 등 학회업무 전반에 대해 보고하고 고문단의 조언을 듣는 자리를 마련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