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11 (토)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치의신보 PDF 보기

프렙 시술용 자동화 시스템 개발 추진

디오, 바이오의료기기 개발사업 주관기관 선정


디지털임플란트 전문기업 ㈜디오가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에서 시행하는 ‘바이오의료기기산업 핵심기술개발사업’의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3D 디지털 기술을 융합한 치아 프렙 시술용 자동화 시스템 개발사업’을 진행하게 된다.

이번 사업은 오는 2020년 11월 30일까지 48개월에 걸쳐 진행되며 총 사업비 70억2500만원이 투입된다. 사업비는 정부에서 44억원을 출연하고 민간에서 26억2500만원을 부담하게 된다.

디오 주관 하에 진행되는 이번 사업에는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과 동국대학교 산학협력단, 두나미스덴탈(주)이 위탁기관으로 함께 참여한다.


해당 시스템이 상용화 되면 디지털 자동화 시스템을 통해 오차 없는 정확한 프렙시술이 가능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

프렙(보철물에 맞춰 치아를 깎아내는 방법)은 그간 핸드 프렙 방식으로, 의사의 경험에 따라 기술 차이가 발생하는 경우가 있고 치아 삭제량이 과하거나 정확한 삭제의 어려움 등 한계성이 있어 왔기 때문이다.


디오에서 진행하는 이번 연구 과제는 이 같은 기존의 한계성을 뛰어넘는 기술을 개발 하는 것으로, 3D 디지털 기술을 융합해 치과 프렙 시술 시 치아삭제 시뮬레이션을 통해 환자를 정밀히 진단하고, 시술 전 보철물을 미리 제작해 보철물을 즉시 장착할 수 있는 ‘로봇시술 자동화 시스템’을 개발하는 것이다.

디오 김진백 사장은 “디오는 빠르게 시장에 정착하고 있는 디지털임플란트솔루션 DIOnavi와 더불어 올 2월 출시될 디지털교정솔루션 DIO ORTHOnavi를 통해 디지털 덴티스트리 선도기업으로서의 위상을 더욱 확고히 다지게 될 것”이라며 “이번 프로젝트의 성공으로 디지털 치의학분야가 한 단계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 이를 통해 대한민국의 기술이 전 세계 디지털 치의학계의 표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태그

2479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