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09 (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치의신보 PDF 보기

치과의사신문 여론조사 참여 신중 당부

치협 선관위, 회원들에 ‘비밀투표 및 공정선거 반할 우려 크다’ 문자메시지 전송


최근 치과의사신문이 실시하고 있는 협회장 예비후보 선호도 여론조사와 관련 치협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조호구·이하 선관위)가 전 회원에게 답변 회신에 신중을 기해줄 것을 당부하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선관위는 9일 전 회원에게 금번 치과의사신문에서 진행하고 있는 여론조사와 관련 설문지에 일련번호를 부여해 팩스로 회신을 요구하는 방식은 피조사자의 개인정보 및 투표성향이 노출될 우려가 있어 비밀투표 및 공정선거에 반할 우려가 크며, 또한 조사기관, 조사방법 및 결과의 공정성, 신뢰도 등에 검증이 불가하다고 판단한다. 회원 여러분이 이와 같은 점에 유의해 설문 회신에 대해 신중하게 판단해 주길 바란다는 내용의 문자메시지를 보냈다.

선관위는 해당 여론조사의 문제점에 대해 위원들 간 논의를 거쳐 이 같은 문자메시지 발송을 결정했다.

조호구 선관위 위원장은 선관위 위원들과 법률전문가 자문을 바탕으로 치과의사신문 여론조사의 문제점을 논의한 결과 조사방식에 문제가 있다는데 의견들이 일치됐다. 이에 대 회원 공지를 결정하게 됐다. 회원들의 신중한 판단을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태그

2480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