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4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치의신보 PDF 보기

의료기기 중국 진출 ‘새 물꼬’

복지부, 옌청시 지원센터 개소 등 현지화 사업 결실

우리나라 의료기기가 비관세장벽을 넘어 중국 시장에 연착륙할 수 있는 새로운 ‘루트’가 공개됐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현재 추진 중인 의료기기 중국 현지화 진출 지원사업(이하 중국현지화사업)이 결실을 맺기 시작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와 관련 보건복지부와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이사장 이재화쪾이하 조합)은 지난 8월 25일 서울에서 국내기업 2곳과 중국 염성경제기술개발구의 투자계약 체결을 진행하고, 기업과 중국공업원 간의 주요 투자 규모, 투자내용, 지원내용 등을 확정했다.

이번 투자계약은 복지부가 지난 2015년부터 추진해 온 ‘중국현지화사업’의 성과 중 하나로, 복지부, 조합, 중국시정부 간의 협력으로 우리나라 의료기기 기업들이 좋은 조건으로 중국에 진출할 수 있는 길을 열었다는 점에서 주목 받고 있다.

그간 복지부는 우리 의료기기기업들이 중국의 비관세장벽을 넘어 성공적으로 중국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중국현지화사업을 추진, 2016년 12월 중국 옌청시에 현지화 지원센터를 개소하고 본격적으로 국내 의료기기기업의 중국진출을 지원해왔다.

옌청시의 현지화 진출 지원센터는 중국 내에 생산시설을 설치하고자 하는 기업에게 입지후보 제공, 현지당국 대상 인센티브 협의 및 판로개척, 인·허가 획득 등을 지원하고 있다.

양성일 복지부 보건산업정책국장은 “13억 중국시장을 개척하는 전초기지인 중국 현지화 진출 지원센터를 통한 이번 투자 계약은 매우 고무적인 성과라고 생각한다”면서 “국회에 계류 중인 의료기기산업육성법을 신속히 제정해 보다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의료기기산업 육성방안을 마련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 의료기기 중국 현지화 진출 지원센터
-소재지 : 중국 강소성 옌청시
- 운영주체 :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 지원사업 : 법인설립 지원, 교육 프로그램 운영, 판로개척 지원, 인증획득 지원, 기타 현지 의료기관 시장조사, 공공입찰 정보제공 등



관련태그

2543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