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올, 금요보철 ‘총의치’편 대단원 마무리

2023.12.02 15:29:58

12월 8일 특집방송 최대균·조인호·정문규 명예교수 출연
누적 조회수 38만회, 내년 2월 Case Discussion 생방송


오스템임플란트(이하 오스템)가 운영하는 치과 포털 덴올의 교육 프로그램 금요보철 ‘Back to the Basics – 총의치’편이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회사 측은 이를 기념해 12월 8일 특집 방송을 편성, 시청자들과 함께하는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오스템에 따르면 오는 8일 오후 8시 방송하는 금요보철 ‘총의치 - Back to the basics’편은 한 해 동안의 총의치 방송을 정리하는 내용으로 대한치과보철학회 22대 회장 최대균 명예교수(경희대), 23대 회장 조인호 명예교수(단국대), 24대 회장 정문규 명예교수(연세대)가 함께 출연해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총의치 쟁점 토론’을 주제로 ▲인상채득 ▲악간 관계 ▲환자관리 세 가지 쟁점을 중심으로 3인의 연자가 학술적 지식을 공유하며 심도 깊은 고견도 나눈다.

12월 8일 특집방송은 대단원을 마무리하는 특집 방송인만큼 시청자를 위한 특별 이벤트도 진행한다. 실시간 채팅을 통해 질문이나 총의치에 대한 의견을 남긴 시청자들에게는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커피 쿠폰을 증정한다. 이 중 가장 인상 깊은 의견이나 질문을 남겨준 시청자 3명에게는 ‘베스트 채팅’으로 선정해 교촌 치킨 세트 쿠폰도 증정할 계획이다.


조인호 교수는 “이번 특집 방송을 마지막으로 시청자 분들과 함께 해왔던 금요보철 ‘Back to the Basics – 총의치’편이 마무리 된다”며 “임플란트 보철 및 총의치 주제를 총망라한 보철 교과서를 만들 수 있어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금요보철은 지난 2020년 8월 조인호 교수가 좌장을 맡아 진행한 덴올의 인기 교육 프로그램으로 ‘HOT ISSUE’와 ‘문제 해결 시리즈’, ‘디지털 특강’ 등 임플란트 보철의 다양한 주제를 다뤄 왔다.

올해는 ‘Back to the Basics – 총의치’를 대주제로 무치악 인상채득부터 틀니 제작 방법까지 실제 임상에서 필수적인 내용을 짚어 호평 받았다. 올해 11월 기준 금요보철의 누적 조회수가 38만회를 돌파했다. 총의치편의 경우 총 1524개의 채팅과 579건의 실시간 질문이 접수되는 등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금요보철은 이번 방송 후 잠시 휴식에 들어가며 2024년 2월부터는 ‘Case Discussion’이 격주 금요일 생방송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덴올 관계자는 “내년 2월 다시 시작하는 Case Discussion에서는 구강외과, 보철, 치주, 교정, 보존 분야 최고의 연자들과 함께 실제 임상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케이스를 다룰 예정”이라며 “시청자들의 케이스도 제보 받아 실시간 채팅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나눌 수 있는 유익한 프로그램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윤선영 기자 young@dailydental.co.kr
Copyright @2013 치의신보 Corp. All rights reserved.



주소 서울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대한치과의사협회 회관 3층 | 등록번호 : 서울,아52234 | 등록일자 : 2019.03.25 | 발행인 박태근 | 편집인 한진규 | 대표전화 02-2024-9200 FAX 02-468-4653 | 편집국 02-2024-9210 광고관리국 02-2024-9290 Copyright © 치의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