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목)

  • 구름조금동두천 ℃
  • 구름조금강릉 11.5℃
  • 구름조금서울 10.7℃
  • 구름조금대전 12.5℃
  • 맑음대구 12.8℃
  • 맑음울산 13.1℃
  • 맑음광주 13.3℃
  • 맑음부산 15.0℃
  • 구름조금고창 11.7℃
  • 제주 12.9℃
  • 구름많음강화 8.7℃
  • 맑음보은 12.0℃
  • 구름조금금산 11.8℃
  • 맑음강진군 14.4℃
  • 흐림경주시 12.3℃
  • 구름조금거제 12.1℃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서울대치과병원·복지부, 장애인 진료 개선 ‘한 뜻’

4일 ‘장애인 구강 건강 향상’ 간담회
장애인 진료 현황, 협력 방안 논의

 

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구 영)과 보건복지부가 장애인 구강 건강 향상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서울대치과병원과 보건복지부 건강정책국은 지난 4일 서울대치과병원 대회실에서 진행된 ‘장애인 구강 건강 향상’ 간담회를 통해 장애인 진료 현황과 향후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간담회는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이하 중앙센터)의 운영현황을 듣고, 관련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등 의견을 주고 받는 자리였다.


참석자로는 구 영 병원장, 금기연 중앙센터장, 장주혜 중앙센터 부센터장, 이스란 보건복지부 건강정책국장, 조승아 구강정책과장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에 이어 중앙센터의 외래진료실을 시작으로, 전신마취시설, 회복실 등을 둘러보며 장애인 치과 진료 시설을 확인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스란 보건복지부 건강정책국장은 “장애인 환자가 안심하고 치과 진료를 받을 수 있는 시설을 확인해보니 마음이 놓인다”며 “앞으로도 중앙 및 각 권역센터와 협력을 통해 장애인 구강 건강 향상을 위한 정책수립과 지원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구 영 병원장은 “중앙센터에서 장애인 환자에게 최고의 치과 진료를 제공하는 것은 국가 중앙치과병원으로서 마땅히 해야 할 소명”이라며 “장애인의 행복한 삶을 실현하는 포용 사회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