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8.7℃
  • 구름많음강릉 28.1℃
  • 구름많음서울 30.9℃
  • 구름많음대전 30.3℃
  • 구름많음대구 29.8℃
  • 구름조금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6.2℃
  • 구름많음고창 28.3℃
  • 흐림제주 26.6℃
  • 구름많음강화 28.2℃
  • 맑음보은 28.8℃
  • 구름많음금산 28.8℃
  • 구름많음강진군 25.4℃
  • 구름조금경주시 28.3℃
  • 흐림거제 25.6℃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정책/보험

전체기사 보기

지역사회 상생 위한 미니카페 오픈

심평원 광주지원, 청소년 심리치료비 지원 위한 성금도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광주지원(지원장 변의형·이하 광주지원)은 지역 저소득층의 사회참여와 고용 확대를 위해 지난 22일 광주지원 1층 로비에서 미니카페 ‘딜라잇 가든’ 오픈 기념식을 개최했다. 기념식에는 변의형 광주지원장 및 김일융 광주시청 복지건강국장 및 양동호 투게더 광산 나눔문화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미니카페 ‘딜라잇 가든’은 광주광역시 광산구 직영 광주광산어등지역자활센터(이하 센터)에서 운영하는 사회서비스형 사업단 카페 브랜드로, 센터 소속 저소득층 바리스타들이 광주지원 ‘딜라잇 가든’에 상주하며 근무하게 된다. 운영을 통해 얻어진 수익금은 근로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에게 집중·체계적인 자활지원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이 날 기념식에서는 광주지원 직원들의 캡슐커피 판매 수익금으로 모아진 성금 전달식도 개최됐다. 그 동안 광주지원은 1층에 위치한 행복도서관 내 캡슐커피를 판매해 모은 수익금으로 사회공헌활동을 해왔으나, 이번 ‘딜라잇 가든’ 오픈으로 캡슐커피 판매를 중단하고 2019년 7개월간의 수익금 전액인 120여만 원을 투게더광산 나눔문화재단에 전달했다. 성금은 투게더광산 나눔문화재단에서 운영하는 청소년 심리치료지원에 쓰여진다. 변의형 광주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