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15 (화)

  • -동두천 20.1℃
  • -강릉 27.6℃
  • 연무서울 20.8℃
  • 박무대전 20.9℃
  • 연무대구 21.7℃
  • 구름많음울산 24.3℃
  • 연무광주 22.7℃
  • 연무부산 22.6℃
  • -고창 24.5℃
  • 박무제주 21.0℃
  • -강화 20.0℃
  • -보은 19.6℃
  • -금산 20.2℃
  • -강진군 20.9℃
  • -경주시 24.4℃
  • -거제 23.3℃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사우나, 뇌졸중 예방 도움

영국·핀란드 연구팀 발표

사우나가 뇌졸중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관심이 쏠린다.

영국 브리스톨대학과 핀란드 동부대학 연구팀이 이 같은 연구결과를 미국 신경학회 학술지 ‘신경학’(Neurology) 온라인판에 발표했다고 헬스데이뉴스 등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연구팀은 핀란드 동부 지역에 거주하는 남녀 1628명(53~74세)을 대상으로 15년에 걸쳐 사우나를 매주 몇 번 하는지에 따라 이들을 3그룹으로 나누고 각 그룹의 뇌졸중 발생률을 분석했다.

이 결과 사우나를 매주 2~3번 하는 사람은 1번 하는 사람보다 뇌졸중 발생률이 14%, 4~7번 하는 사람은 61%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사우나 주 1회 그룹은 뇌졸중 발생률이 1000명당 8명, 주 4~7회 그룹은 1000명당 3명 미만이었다.

이런 결과는 당뇨병, 성별, 체중, 음주, 운동, 사회·경제적 수준 등 다른 뇌졸중 위험 요인들을 고려했을 때도 변함이 없었다.

연구팀은 “사우나의 (뇌졸중 예방) 효과는 면역체계 자극, 자율신경계에 대한 긍정적 영향, 심혈관 기능 개선 때문일 것”이라면서도 “심근경색을 겪은 지 얼마 되지 않았거나 불안정 협심증이 있는 사람 또는 저혈압 노인은 사우나를 삼가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태그

2609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