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2 (일)

  • -동두천 22.0℃
  • -강릉 20.0℃
  • 구름많음서울 23.2℃
  • 흐림대전 23.0℃
  • 흐림대구 21.3℃
  • 흐림울산 19.9℃
  • 흐림광주 23.4℃
  • 흐림부산 21.2℃
  • -고창 23.2℃
  • 제주 23.5℃
  • -강화 21.3℃
  • -보은 21.5℃
  • -금산 21.8℃
  • -강진군 22.0℃
  • -경주시 19.9℃
  • -거제 21.1℃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치과진료 사각지대 주민에게 ‘손길’

경희치대·노원구회·노원구청 MOU 체결

 

치과진료 사각지대에 있는 서울 노원구 지역 주민들을 위한 프로젝트가 첫 발을 뗐다.


경희치대(학장 권긍록)와 노원구치과의사회(이하 노원구회), 노원구청이 ‘재능기부 Project MOU’를 지난 2월 17일 열린 노원구회 총회에서 체결했다.


이날 체결식에는 권긍록 경희치대 학장과 오승록 노원구청장, 이준우 노원구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재능기부 Project는 구민의 구강보건 향상과 이를 통한 삶의 질 향상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노원구청이 관내 치과진료 사각지대에 있는 구민을 찾고, 노원구회가 치과 진료를 통해 주민의 구강건강을 회복시키며, 경제적인 문제나 협진이 필요한 환자의 경우 경희치대로 전원을 함으로써 3개 기관이 협업하는 구조다.


경희치대 원내생은 교수진의 관리 감독 하에 이번 MOU를 통해 전원될 환자의 일차적인 주치의가 될 예정이다.


경희치대는 환자들의 진료비 부담을 줄이고, 치대 학생들의 원활한 환자 수급을 위한 기금을 조성했으며, 올해부터 이를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금 조성은 동문들의 자발적인 발전기금 모금과 학교의 장학사업을 통해 이뤄졌다.


권긍록 경희치대 학장은 “발전기금을 통해 전원된 구민들에게 진료비 혜택을 제공하고 교수의 지도를 받는 학교 예비 졸업생이 주치의를 맡아 책임감 있게 진료를 수행함으로써 예비 치과의사인 학생이 전문인으로서의 기술과 인성이 함양되는 기회를 가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