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동두천 22.3℃
  • -강릉 19.3℃
  • 구름조금서울 24.7℃
  • 흐림대전 24.3℃
  • 구름많음대구 25.4℃
  • 박무울산 24.1℃
  • 박무광주 23.0℃
  • 박무부산 21.8℃
  • -고창 23.2℃
  • 박무제주 23.6℃
  • -강화 23.4℃
  • -보은 23.7℃
  • -금산 23.9℃
  • -강진군 23.1℃
  • -경주시 22.9℃
  • -거제 23.8℃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소아치과 증례· 최신지견 나눴다

서울대치과병원 전공의 수료 증례 발표회
사우디아라비아 이만 연수생 등 전공의 4인 발표

 

서울대치과병원(원장 구 영) 소아치과가 ‘2020년 전공의 수료 증례 발표회’를 지난 2월 13일 서울대치과병원 지하 1층 남촌강의실에서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전공의들이 지난 3년간의 수련과정 동안 경험한 여러 증례와 임상 지견을 공유하고 발표하는 자리였다. 김민지, 김현태, 이지원, 채종균 등 네 명의 전공의가 참여했으며, 특히 사우디아라비아 이만 연수생도 참여했다.


발표에서 ▲김민지 전공의는 지르코니아 기성관을 이용한 유전치, 치관 파절된 영구중절치와 왜소한 영구측절치의 심미수복 ▲김현태 전공의는 상악 열성장을 동반한 골격성 3급 부정교합의 악정형 치료 ▲이지원 전공의는 반대교합을 보이는 유전치의 셀룰로이드 크라운을 이용한 심미수복 ▲채종균 전공의는 치관파절된 하악 절치의 치근단 유도술 및 심미수복 ▲이만 연수생은 전 유치열에 심한 치아우식을 보이는 환자의 전신마취 하 수복치료 증레 등을 발표했다.


김영재 교수(서울대치과병원 소아치과)는 “모든 참석자가 열띤 토론으로 배움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해준 전공의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소아치과 치료의 최신개념과 치료술식을 바탕으로 훌륭한 치과의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