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화)

  • 흐림동두천 15.4℃
  • 구름많음강릉 24.3℃
  • 흐림서울 16.9℃
  • 흐림대전 19.4℃
  • 구름조금대구 21.9℃
  • 구름많음울산 23.7℃
  • 구름조금광주 20.2℃
  • 구름많음부산 23.6℃
  • 맑음고창 21.8℃
  • 맑음제주 17.4℃
  • 흐림강화 15.4℃
  • 구름많음보은 18.0℃
  • 흐림금산 17.3℃
  • 맑음강진군 19.1℃
  • 구름많음경주시 23.0℃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코로나19 감염 의료진중 치의 1명 포함

의료진 확진자 121명 중 36명이 신천지 교인
치과의사 1명, 간호사 23명, 간호조무사 12명

 

대구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치과의사가 신천지 교인인 것으로 파악됐다.


대구시 채홍호 재난안전대책본부 부본부장은 대구에서 코로나19로 확진된 의료진 121명 중 신천지 교인은 36명이었으며 이 중 1명은 치과의사인 것으로 파악됐다고 31일 정례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이날 브리핑에 따르면 대구시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의료진은 치과의사·의사 14명, 간호사 56명, 간호조무사 50명, 비의료인(배성병원) 1명으로 총 121명이었다. 이 가운데 신천지 교인은 치과의사 1명, 간호사 23명, 간호조무사 12명으로 총 36명이 확인됐다.


현재 감염 의료진 중 60명은 완치된 상태며, 32명은 병원 입원, 26명은 생활치료센터 입소, 1명은 자가격리 중이다. 2명은 타 지역으로 이송됐다.


한편 지난 28일 정부는 코로나19에 감염된 대구지역 의료진 121명의 현황을 공개하며, 신천지 교인이 34명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이는 이번 대구시 발표와 다소 차이를 보였다.


채 부본부장은 “확진된 의료진 121명 중 신천지 교인은 36명뿐”이라며 “대구지역 의료진 상당수가 마치 신천지 교인인 듯한 오해가 있어 구체적인 수치를 공개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