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1 (화)

  • 흐림동두천 25.8℃
  • 흐림강릉 29.6℃
  • 흐림서울 26.3℃
  • 흐림대전 27.8℃
  • 흐림대구 28.4℃
  • 울산 28.3℃
  • 광주 28.1℃
  • 부산 24.4℃
  • 흐림고창 28.7℃
  • 흐림제주 32.7℃
  • 구름많음강화 23.9℃
  • 흐림보은 26.7℃
  • 흐림금산 27.8℃
  • 흐림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7.1℃
  • 흐림거제 24.6℃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도래

배광식 칼럼

2020년 7월 19일 현재 세계보건기구(이하 WHO)에 보고된, 세계의 코로나19 확진자 누계는 1404만3611명, 사망자 누계는 59만7583명이고, 당일 신규 확진자는 16만7170명이다. 미국의 확진자 누계는 354만4143명으로 216개국 중 1위, 브라질은  204만6328명으로 2위, 인도는 107만7618명으로 3위이다. 우리나라는 7월 19일 0시 기준 확진자 누계 1만3745명, 사망자 누계 295명이다.


현재 개발 완료된 백신은 없고, 경미한 코로나19 환자의 증상을 완화시키는 일부 약재나 전통적 요법이 보고되기도 하지만, 아직 WHO에서 공식적으로 인정한 예방과 치료를 할 수 있는 약은 없으며, 임상시험 중인 것들은 있다.


미국의 제약회사 길리어드사이언스사(Gilead Sciences, Inc.)가 에볼라바이러스의 치료제로 개발했던 렘데시비르(Remdesivir)에 대해 2020년 5월 1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는 코로나19 치료제로 긴급사용을 승인했다. 임상 실험에 의하면 렘데시비르는 코로나19 감염 환자의 평균 회복 기간인 15일을 평균 약 31%(약 4일) 단축하는 것으로 보고되었다.


우리나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6월 3일 코로나19 치료제로 해외에서 개발 중인 렘데시비르를 특례수입하기로 결정했고, 질병관리본부(질본)는 렘데시비르를 7월 1일부터 국내에 공급하며, 7월 확보된 렘데시비르는 폐렴이 있으면서 산소치료가 필요한 중증 코로나19 환자에게 우선 투약된다.


WHO는 코로나19를 예방하거나 치료할 수 있는 백신이나 약재 개발을 돕고, 연구결과들에 대한 최신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WHO의 통계에 따르면, 2020.7.15. 현재 세계적으로 23개의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임상연구가 진행되고, 이 중 3개(개발자; Sinovac, University of Oxford/AstraZeneca, Morderna/NIAID)는 3상 임상연구단계이며, 140개의 후보물질이 전임상 연구단계에 있다.


현재 코로나19로부터 자신이나 타인을 보호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방법은, 1) (비누로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또는 알코올 베이스의 소독제로) 손을 자주 씻고, 2) 오염된 손으로 눈, 코, 입을 만지지 않으며, 3)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는 옷소매로 가리고 하거나, 티슈로 가리고 하며, 티슈는 바로 뚜껑 있는 휴지통에 버리고 손을 씻는다. 4) 그리고 타인과 1미터 이상 거리를 유지한다는 것이다.


마스크를 쓰고 운동을 하면, 호흡에 지장을 주고, 땀에 젖은 경우 호흡이 더욱 어렵고 미생물 번식이 증장되므로, 운동 시에는 마스크를 쓰지 않는다. 중요한 것은 적어도 타인과 1미터 이상 거리를 유지하는 것이다. 
코로나19는 균이 아닌 바이러스가 원인이므로, 항생제는 효과가 없고, 균감염에 의한 합병증의 경우에만 항생제를 사용한다.


7월 4일 전 세계 32개국 239명의 과학자가 WHO에 코로나19의 공기감염 가능성을 제시하고 예방 수칙을 수정할 것을 촉구했으나, 아직 WHO에서는 비말감염을 고수하고 있다.


‘포스트 코로나(post-corona)는 코로나19 사태 이후의 세계에 대한 예측과 처방을 포함하여, 이 질환이 초래한 세상의 변화와 이에 대응하려는 모든 노력을 상징하는 용어로 사용되고 있다. 4월 3일 <월스트리트저널(Wall Street Journal)>에서는 ’코로나바이러스 팬데믹이 영원히 세계의 질서를 바꿀 것이다(The Coronavirus Pandemic Will Forever Alter the World Order)‘라는 헨리 키신저의 칼럼을 통해, 전례 없는 규모와 흉포함을 지닌 코로나19의 기하급수적인 전파 유행이 일어났고, 백신 개발에는 1년 내지 1년 반이 걸릴 것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정치 경제적 격변은 여러 세대에 걸쳐 영향을 미칠 것이고, 코로나19를 극복하는 것은 한 나라의 노력으로 되는 것이 아니고, 국제적인 협업이 필요할 것이다. 코로나19 이전과 이후가 판이하게 달라질 것이니, 포스트 코로나의 신시대를 대비해야 한다면서 이 질환이 가정, 의료, 교육, 정치, 경제 등 모든 분야에서 기존의 질서를 바꿀 것이라고 예측했다.


2020년 3월 30일 <세계경제포럼(WEF, World Economic Forum)>은 코로나19에 감염되어 마드리드 병원에 입원한 하비에르 솔라나(Javier Solana)의 ’코로나바이러스 이후의 세계는 지금 우리의 말과 행동에 달려있다(Our post-corona virus world will be built on what we say and do now)‘라는 칼럼을 통해, 코로나19가 가져올 세계의 변화에 대해 논의했다. 그는 우리가 코로나19라는 역사적 위기에 직면했지만, 유연성 높은 처칠 수상이 겪은 2차대전에 비할 바는 아니며, 미래는 불확실할 수밖에 없지만, 코로나19 이후의 세계는 현재 우리의 말과 행동에 달려있다고 피력하였다.

 

그래서 ’강력한 리더십이 필요하지만 이는 융통성 없는 리더십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며, 백지 위임된 것도 아니어서 충분히 토의를 거친 자유로운 의견이 모인 강력한 리더십이어야 한다. 애국심이 필요하지만 국수주의로 흐르지 말고 상호이해와 합리성과 연민으로 국경을 초월한 협동으로 위기를 극복해야 한다. 사회경제 부면(部面)은 후속조치가 아닌 예방조치가 되도록 하여 충격흡수기제가 즉각적으로 발동되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우리나라에서는 4월 14일 정부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실물·금융·생산과 소비 등 경제 측면에서의 여파 및 비대면의 일상화에 따른 AI·빅데이터 등 디지털 기반의 비대면 산업의 적극 육성 필요성이 강조되었고, 비대면·원격 사회로의 전환, 바이오 시장의 새로운 도전과 기회, 자국중심주의 강화에 따른 글로벌 공급망 재편과 산업 스마트화 가속, 위험 대응 일상화 및 회복력 중시 사회 도래 등이 전망되었다.


※ 이 글은 본지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