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2 (화)

  • 흐림동두천 13.6℃
  • 흐림강릉 25.0℃
  • 서울 17.5℃
  • 흐림대전 22.0℃
  • 구름조금대구 25.7℃
  • 맑음울산 25.7℃
  • 구름조금광주 25.6℃
  • 구름조금부산 24.2℃
  • 구름많음고창 23.7℃
  • 맑음제주 21.9℃
  • 흐림강화 14.1℃
  • 흐림보은 22.0℃
  • 구름많음금산 22.5℃
  • 맑음강진군 24.0℃
  • 맑음경주시 28.1℃
  • 구름조금거제 25.3℃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치기협 회장 선거 ‘주희중·김양근’ 2파전

2월 24일 서울서 대의원 투표…대전·대구·서울, 전국 순회 토론회 예정 

 

대한치과기공사협회(회장 김양근·이하 치기협)가 제27대 회장 선거 등록을 마감하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

 

치기협은 지난 1월 31일부터 2월 3일까지 등록 기간을 거쳤으며 최종적으로 ‘주희중·김양근’ 두 후보가 선거에 등록했다고 밝혔다. 이어 3일 진행된 기호 추첨에서는 주희중 후보가 1번, 김양근 후보가 2번으로 지정됐다. 특히 김양근 후보는 현 치기협 회장으로, 재선을 위한 출사표를 던졌다. 주희중 후보 또한 현 치기협 부회장으로 차기 회장 선거에 나섰다.

 

선거전에 본격 돌입함에 따라 두 후보의 발길도 분주해졌다.

 

두 후보는 오는 2월 8일 대전에서 첫 후보자 정책토론회에 참석할 예정이며 15일 대구, 16일 서울 등 총 3회의 전국 순회를 펼친다. 한편 선거는 오는 2월 24일 진행될 예정이며, 전국 대의원 230명의 투표를 통해 결정된다. 당선된 후보는 향후 3년 간 회장으로서 치기협을 이끌게 된다.

 

선거는 오는 2월 24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 호텔에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