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금)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3.3℃
  • 구름많음서울 26.8℃
  • 구름많음대전 28.5℃
  • 구름많음대구 27.2℃
  • 흐림울산 24.7℃
  • 구름많음광주 26.7℃
  • 구름조금부산 25.6℃
  • 구름많음고창 26.2℃
  • 흐림제주 26.2℃
  • 구름많음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6.6℃
  • 구름많음금산 26.9℃
  • 구름조금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7℃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서울지부, 아동 복합레진 급여 축소 고시 규탄

복지부 항의집회, 관련부서 성명서 전달


서울지부가 보건복지부를 찾아 ‘12세 이하 아동 광중합형 복합레진 충전치료 일부 개정(안) 철회를 위한 항의집회’를 열었다.


지난 20일 오전 8시부터 9시 30분까지 복지부 출근시간에 맞춰 현수막과 피켓을 들고 시위에 나선 서울지부 이상복 회장을 포함한 임원진, 장승영 서울 25개구회장협의회 차기회장, 원기욱 송파구회 회장, 서왕연 마포구회 전 회장, 조원배 영등포구회 총무이사 등 30여 명은 성명서 낭독과 개정안 철회 등 구호를 외치며 이번 개정안의 문제점을 강조했다.


항의집회가 마무리된 이후에는 이상복 회장, 최대영 부회장, 함동선 총무이사, 장승영 서울 25개구회장협의회 차기회장이 복지부 의료보장관리과를 직접 방문해 성명서를 전달하고 치과 개원가의 격앙된 정서를 전했다.


이상복 서울지부 회장은 “37대 집행부 임기를 마무리하는 시점이지만, 복지부가 납득할 수 없는 급여 기준 개정안을 행정예고해 가만히 지켜볼 수만은 없었다”며 “이번 행정예고에 대해 전 치과계가 우려를 넘어 분노를 금치 못하고 있고. 복지부가 개정안을 3월 1일부로 시행할 것을 공표하는 등 사안이 급박해 즉각적인 대응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고 항의집회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이 회장은 “치과계는 그간 정부의 보장성 강화 정책에 적극적으로 협조했지만 그간 크고 작은 실망감을 안겼던 것이 사실”이라며 “결국 치과계와 협의도 없이 일방적인 급여기준 개정을 단행하는 복지부에 심히 유감스럽다. 이번 광중합형 복합레진 급여기준 개정안은 즉각 철회돼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