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금)

  • -동두천 21.3℃
  • -강릉 22.0℃
  • 맑음서울 25.1℃
  • 구름많음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6.6℃
  • 흐림울산 23.2℃
  • 구름많음광주 25.7℃
  • 박무부산 22.2℃
  • -고창 23.3℃
  • 맑음제주 24.1℃
  • -강화 22.7℃
  • -보은 24.3℃
  • -금산 25.3℃
  • -강진군 24.8℃
  • -경주시 23.4℃
  • -거제 22.6℃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김철수 협회장, 코로나19 대처 치과용 마스크 공급 긴급 요청

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 전격 방문 치과게 입장전달
치과도 손실보상심위 참여권 요청, 환자급감 피해 회원 구제 당부

 

코로나19의 ‘대구 지역사회 집단감염’ 사태, 이에 따른 감염자 전국 확산으로 회원들의 혼란이 증폭되는 가운데 치협이 긴급히 정부에 치과의사들을 위한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김철수 협회장은 지난 22일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본부장 박능후 복지부 장관·이하 중수본)를 전격 방문해 치과의료기관 1차 방역용품 공급 및 의료기관 손실보상심의위원회에 치협 참여 등 회원들을 위한 지원 확대를 요청했다.

김 협회장은 중수본에서 이기일 관계기관지원반장 (복지부 건강보험정책국장)을 만나 치협의 요청사항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는 조영식 치협 총무이사가 함께 했다.

치협은 중수본에 금번 코로나19 사태의 정부 위기경보단계를 ‘심각’으로 높여 국무총리가 주관하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구성하고 지역사회 방역체계를 보다 더 강화할 것을 요청했다. 의심환자 내원 시 선별진료소 이송에 대해 국민들에게 보다 명확히 전달해 줄 것을 강조했다. 

특히, 치과병·의원 등 의료기관의 1차 방역용품이자 필수 운용용품인 마스크, 글로브, 알코올 등을 각 시군구 보건소에서 공급 하거나 구입을 원활히 할 수 있도록 해주고, 비상시 치협을 통해 공급할 수 있도록 충분한 물량확보가 가능케 해 달라고 당부했다. 당장 치협에서 일정량의 치과의료용 마스크부터 확보할 수 있게 해 달라는 요청이다.

또 지난 메르스 사태 때와 마찬가지로 의료기관 손실보상심의위원회에 치협 및 한의협이 참여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 유감의 뜻을 표하고, 전파의 양상이 다른 코로나19로 인해 치과병·의원의 타격이 심할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에서 해당 위원회에 참여할 수 있게 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 밖에 의료진의 감염이 있을 경우 산재처리, 휴직 시 고용유지 관련 대책 등 대처요령에 대해 각 시군구 보건소를 통하거나 치협 등과 협조 하에 알릴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해줄 것을 요청했다.
 


김철수 협회장은 “치과병·의원에서 사용하는 치과의료용 마스크가 부족한 상황이다. 더불어 감염예방에 필수적인 알코올, 글로브도 구하기 힘들다. 이에 대한 정부의 우선적인 지원책이 마련됐으면 하는 바람”이라며 “또 코로나19로 인한 환자 급감 사태로 어려움을 호소하는 치과의료기관이 늘고 있다. 그런데 정부가 발표한 의료기관 손실보상심의위원회 구성을 보면 지난 메르스 사태 때에 이어 또 치과가 빠져 있다. 위원회에 치협이 들어가 치과의료기관들에 대한 지원 논의에 참여할 수 있게 해 달라”고 밝혔다.

더불어 김 협회장은 중수본에 “국가의 재난사태를 맞아 노고가 많은 중수부 일동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 치과의료 전문직 단체로서 정부에 치협이 할 수 있는 최선의 협력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철수 협회장은 이번 중수본 방문에 이어 치과 방역용품 생산 업체, 임훈택 한국치과의료기기산업협회 회장을 연이어 만나는 일정을 세우며 치과의료용 마스크 등 방역용품 물량 확보 및 공급확대를 위해 발로 뛴다는 계획이다.

또 치협은 대회원 문자발송을 통해 ▲진료 시 마스크 등 보호구 필수 착용 ▲의심되는 호흡기 질환자에 대해 여행력 문진 및 DUR 활용 등을 통한 선별진료 ▲문진 시 이상 발생 시 환자에 ‘선별진료소’ 방문 권고 및 철저한 차팅 등의 대처요령과 선별진료소 현황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