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9 (일)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3.2℃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4.6℃
  • 구름많음대구 6.2℃
  • 흐림울산 7.7℃
  • 맑음광주 5.2℃
  • 흐림부산 7.7℃
  • 맑음고창 1.8℃
  • 구름많음제주 8.5℃
  • 맑음강화 5.7℃
  • 맑음보은 1.3℃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4.2℃
  • 흐림경주시 6.6℃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광주 형민우 신임회장 선출

광주지부 치협회장 겸직 폐지와 부회장 및 이사 증원 치협 안건 상정

 

광주지부(회장 박창헌)가 지난 1년간 회무를 결산하는 한편 올해 예산 및 사업계획을 확정하고 형민우 광주지부 전 부회장을 신임회장으로 선출했다.


광주지부가 지난 23일 박창헌 회장 및 광주지부 임원들과 대의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30차 정기 대의원총회를 광주시치과의사회회관에서 개최했다.


이날 대의원총회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부대행사를 제외하고 본 대의원총회만 신속하게 진행됐으며, 2019년도 회무 및 결산과 2020년도 예산 및 사업계획이 원안대로 통과됐다.

 

2020년도 주요 사업으로는 ▲저소득 소외계층 무료구강검진 ▲초·중 별도검사(출장구강검진) 사업 ▲건치인 최종 심사 ▲구강보건 교육 모범교사 추천 ▲회장배 골프대회 ▲구강보건의 날 기념 치아사랑 공모전 및 구강보건 캠페인, 전시회, 작은 음악회 ▲광주치과의사가족 체육대회 ▲HODEX 개최 ▲보수교육 개회 등이다.


아울러 치협 대의원총회 파견 대의원은 차기 집행부에 위임 했으며, 치협 정기대의원총회에 상정할 안건이 총회를 통해 의결됐다. 치협 대의원총회 상정안건으로는 ▲치협회장 겸직 폐지와 부회장 및 이사 증원의 관한 건 ▲진료보조인력의 역할을 재정립에 관한 건 ▲치의신보 협회장 선거 편파보도 및 재발 방지에 관한 건 등이다.

 

특히, 단독 입후보한 형민우 광주지부 전 부회장이 대의원들의 전폭적인 지지 속에 차기 광주지부 집행부를 이끌 신임회장으로 선출됐으며, 조형수·정병초·홍성수·손미성 원장이 부회장으로 선임, 차기 집행부의 출발을 알렸다.

 

신임 의장단 및 감사단도 선출돼, 박금석 의장이 재선임됐으며, 이봉규 원장이 부의장으로 선출됐다.  손철룡, 박수정, 강백면 원장은 감사로 선출됐다.


형민우 신임회장은 “회장에 당선된 기쁨보다는 어깨가 무거움을 느낀다”면서 “부족하지만 21년의 회무 경험과 강한 책임감을 바탕으로 회원권익 보호와 친목을 도모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하겠다. 광주지부 전 회원들의 많은 성원과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3년간 광주지부를 이끈 박창헌 집행부의 퇴임인사가 이어졌다. 박 회장은 퇴임사를 통해 “3년간 광주지부 회무를 이끌면서 물심양면으로 도와주신 집행부 임원진 여러분과 모든 광주지부 회원들의 관심이 큰 힘이 됐다”면서 “24년 회무를 마무리하는 시점에 회원들과 함께 한 많은 추억이 기억에 많이 남을 듯하다. 감사의 뜻은 전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