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4.4℃
  • 흐림강릉 7.4℃
  • 흐림서울 6.0℃
  • 흐림대전 6.8℃
  • 흐림대구 7.5℃
  • 흐림울산 10.5℃
  • 광주 5.6℃
  • 흐림부산 11.5℃
  • 흐림고창 3.5℃
  • 흐림제주 14.3℃
  • 흐림강화 4.4℃
  • 흐림보은 5.2℃
  • 흐림금산 7.0℃
  • 흐림강진군 10.2℃
  • 흐림경주시 10.1℃
  • 흐림거제 8.2℃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내년 국시 실기 대비 임상술기센터 정부지원 필요

이 협회장 원광치대 방문
이흥수 학장 건의 청취
원내생 실습환자 확보부터
전문과목 균등 발전 등 논의

 

“내년부터 시행되는 치과의사 국시 실기시험과 관련 치협이 치과진료교육 고도화 사업의 일환으로 정부지원을 요청해 줬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이상훈 협회장이 지난 15일 원광치대를 방문, 이흥수 학장의 이 같은 요청사항에 귀 기울였다. 이 자리에서 이 학장은 대학의 발전 뿐 아니라 치과계 발전을 위해 메모해놨던 요청사항을 열거하며 치협의 적극적인 관심과 노력을 당부했다.


최근 여러 대학을 돌며 예비 치과의사 교육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있는 이 협회장이 이번에는 원광치대를 찾았다.


이흥수 학장은 “내년부터 시행되는 국시 실기시험과 관련 사립대의 경우 임상술기센터 건립 등 관련 시설을 만드는데 어려움이 있다. 치협이 복지부에 이와 관련된 지원을 요청해 줬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또 원내생 실습 환자 부족 문제가 심각한 것과 관련 치협 차원에서 관련 재단을 만들어 소외계층 진료 형식으로 실습 환자를 확보하는 등 대학 실습교육에 대한 지원책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어 이 학장은 질병관리청 내 ‘(가칭)구강질환관리과’를 신설해 보다 체계적인 관련 연구 등이 실시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지난해 전국적으로 전면 중단된 수돗물 불소화 사업의 재개 노력과 함께 고령화 사회 대비 노인구강건강 실태조사 등에도 치협이 적극 관심을 갖고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내년이면 본격화될 대통령 선거에 대비해 정치권에 요청할 치과계 주요 공약 사전준비 필요성과 특수구강검진기관 지정 시 특수검진 가능한 것과 관련 여기에 관심 있는 인원을 지원하는 교육시스템을 마련하는 데 치협이 나서줄 것을 요청했다. 


특히, 전문의제도와 관련 방사선, 구강내과, 예방, 구강병리 등 지원인력이 적은 전문과목에 대한 지원 방안과 더불어 기초치의학 전공 지원자가 없는 문제가 지속됨에 따라 기초치의학자 육성방안 마련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흥수 학장은 “더불어 치과의사 윤리의식 제고를 위해 대학이나 지부에서 요청 시 치협이 보내줄 수 있는 강사풀을 마련하는 것도 필요해 보인다”며 “지역 대학을 직접 방문해 줘 감사하다. 요청하고 싶은 부분을 모두 정리해 봤다. 대학과 치과계 발전을 위해 많이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이상훈 협회장은 “지역 치대도 방문하며 직접 애환을 듣고 도움을 주기 위해 노력하려 한다. 얘기해 준 부분을 모두 검토해 최대한 해결토록 신경 쓰겠다”며 “원광치대 출신들이 치과계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계속해 원광치대가 더 발전하길 기원한다”고 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