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14 (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치의신보 PDF 보기

부산 ‘아너소사이어티 가족’ 탄생

박현정 원장, 어머니 이어 고액 기부자 회원 가입


박현정 원장(뉴욕스마일치과의원)이 어머니 김나현 야촌장학회 회장에 이어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이 됐다.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해 12월 김나현 야촌장학회 회장에 이어 지난 9일 딸인 박현정 원장과 아들인 박경원 원장(삼성메디이비인후과)이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에 가입했다고 밝혔다<사진>.

어머니에 이어 치과의사와 의사인 자녀들이 2대에 걸쳐 고액기부자로 지역사회를 위한 봉사에 앞장 선 미담사례로 ‘부산 아너소아이어티 가족’이라 칭송되고 있다. 

박현정 원장은 부산치대를 졸업한 뒤 치과를 운영하다 교정학 공부를 위해 2007년 미국 베일러 대학교 교정과 연구원 과정을 거쳐 뉴욕대학교 교정과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미국치과교정전문의 자격도 취득했다. 이후 한국으로 돌아와 알렉산더 교정연구회장, 인제대 해운대 백병원 외래교수 등을 맡고 있다.

박현정 원장은 저소득가정 청소년 치과 교정지원 사업, 외국인 노동자 무료 진료 등 어려운 이웃을 돕는 데 앞장서고 있다.

어머니인 김나현 회장은 30대에 의류 봉제와 건축자재 사업을 시작해 성공한 사업가로 지금은 야촌장학회 회장을 맡고 있다. 부산지역에 꾸준히 기부와 봉사를 이어오고 있는 인물이다.

박현정 원장은 “개인의 부를 사회에 환원하는 것은 부를 더 위대하게 만드는 행동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을 항상 생각하고 돌보는 치과의사가 되겠다”고 아너소사이어티 가입 소감을 밝혔다.

관련태그

2562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