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04 (화)

  • 맑음동두천 27.0℃
  • 맑음강릉 25.0℃
  • 구름조금서울 26.7℃
  • 맑음대전 27.8℃
  • 구름조금대구 29.8℃
  • 맑음울산 28.6℃
  • 맑음광주 28.4℃
  • 구름조금부산 29.4℃
  • 맑음고창 25.9℃
  • 구름조금제주 28.3℃
  • 맑음강화 26.4℃
  • 맑음보은 26.9℃
  • 구름조금금산 27.9℃
  • 맑음강진군 28.7℃
  • 구름조금경주시 29.7℃
  • 맑음거제 30.2℃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단백질 부족, 정자 질 저하

당뇨위험 증가, 대사기능도 떨어져


단백질 섭취가 부족하면 정자의 질이 떨어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 노팅엄대학 연구팀이 ‘미국국립과학원회보(PNAS)’ 최신호에 단백질 섭취가 정자 형성에 미치는 영향을 연구해 이 같은 결과를 발표했다고 데일리메일이 최근 보도했다.

연구팀이 쥐 실험에서 한 그룹엔 단백질이 18%, 다른 그룹엔 단백질이 9%가 함유된 먹이를 주고 나중에 정액을 채취해 비교한 결과, 단백질 섭취가 부족한 그룹은 정자의 질이 나빠지고 그 영향이 자손의 건강에까지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또 단백질 섭취가 충분하지 못한 쥐들은 당뇨병 증상과 대사기능이 떨어지는 것도 관찰됐다.

일반적으로 하루 칼로리 중 20%를 단백질로 섭취하도록 권장하고 있다.

애덤 워트킨스 교수는 “이 실험결과는 임신 전 남편의 식습관이 앞으로 태어날 자녀의 건강에 장기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태그

2369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