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6 (화)

  • 구름많음동두천 12.7℃
  • 흐림강릉 14.7℃
  • 구름많음서울 13.3℃
  • 구름많음대전 13.6℃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많음울산 15.4℃
  • 구름조금광주 15.5℃
  • 구름많음부산 16.4℃
  • 구름조금고창 12.3℃
  • 구름조금제주 16.9℃
  • 흐림강화 11.2℃
  • 구름많음보은 10.4℃
  • 구름많음금산 10.9℃
  • 구름조금강진군 12.8℃
  • 구름많음경주시 12.2℃
  • 구름많음거제 16.8℃
기상청 제공
치의신보 PDF 보기

활짝 웃는 얼굴·고르지 못한 치열 ‘시선집중’

최대 2.5배 더 오래 시선 머물러
인비절라인 2050여성 조사결과



웃는 얼굴에 대한 시선 추적 조사를 실시한 결과 활짝 웃는 미소에 더 오랫동안 시선이 머무는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 투명교정장치 ‘인비절라인(Invisalign)’은 일본의 ‘Tobil Technology’를 통해 20대부터 50대까지의 여성 48명을 대상으로 동일한 여성의 각각 다른 형태의 미소 짓는 얼굴을 보여주고, 7초간 시선의 움직임을 관찰해 사람들의 시선이 어떤 얼굴에 얼마 동안 머무는지를 조사했다.

조사 결과 무표정한 얼굴과 살짝 웃는 얼굴, 활짝 웃는 얼굴을 비교했을 때, 활짝 웃는 얼굴에 평균적으로 약 1.75초 가량 시선이 머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살짝 웃는 얼굴(0.82초)의 약 2배, 무표정한 얼굴(0.68초)의 약 2.5배로, 더 활짝 웃는 얼굴일수록 사람들이 더 좋은 인상을 가지고 오랫동안 바라보게 된다는 것을 알 수 있는 결과다.

반대로 치아가 고르지 못한 사람이 활짝 미소를 지을 경우 2.47초로, 고른 치열을 가진 사람의 미소보다 오히려 더 오랜 시간 시선이 머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사람들이 치아에 생각보다 많은 관심을 갖고 있으며, 정상적이지 못한 치아를 오래 쳐다보게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번 조사를 진행한 인비절라인 측은 “치열이 고르지 못한 사람의 경우 이것이 자신의 미소에 대한 자신감을 잃는 원인이 될 수 있다”며 “이처럼 평소 치아가 고르지 않아 크게 미소를 짓지 못하거나 입을 가리고 웃는 경우 면접이나 중요한 미팅자리 등에서 더 강렬한 인상을 남기기 어려울 수 있다. 이런 경우에는 치열을 바르게 교정하는 것이 자신 있는 미소를 되찾는 데에 도움이 된다”고 밝혔다.  



관련태그

2655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