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9 (목)

  • 흐림동두천 32.6℃
  • 구름많음강릉 33.5℃
  • 흐림서울 32.9℃
  • 구름많음대전 34.5℃
  • 구름많음대구 34.6℃
  • 구름많음울산 30.3℃
  • 구름많음광주 32.7℃
  • 구름조금부산 30.3℃
  • 구름많음고창 31.1℃
  • 구름많음제주 32.4℃
  • 구름많음강화 30.6℃
  • 구름많음보은 32.8℃
  • 구름많음금산 32.5℃
  • 구름많음강진군 32.3℃
  • 구름많음경주시 33.6℃
  • 구름조금거제 30.7℃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안정적 신생골 형성 탁월 최적 도우미

오스템, 흡수성 콜라겐 멤브레인 OssMem
Soft, Hard 2가지 타입, 우수한 연조직 차단


오스템임플란트(대표이사 엄태관)가 흡수성 콜라겐 멤브레인 ‘OssMem Soft’와 ‘OssMem Hard’를 프리 론칭했다.

OssMem은 뼈 이식 및 골 재생이 필요한 부위에 공간을 확보해 연조직의 침투를 차단, 안정적인 신생골 형성을 돕는 것이 특징이다.

조밀한 콜라겐 구조로 돼 있어 연조직 차단 기능이 뛰어날 뿐 아니라, 가교 처리(Cross-Linking)를 통해 골이 형성되는 기간 동안 충분히 차폐막 역할을 유지할 수 있다.

오스템 관계자는 “보통 골이 형성되는데 필요한 적정 기간을 3~4개월 정도로 보는데, OssMem은 체내에서 3~4개월 동안 차폐막 성능을 유지해 장기간 신생골 형성을 안정적으로 돕는다”고 밝혔다.

OssMem은 또 고순도 뉴질랜드 Bovine Type I Collagen과 조직 친화적 가교제를 사용해 염증 걱정 없이 시술할 수 있으며, Soft, Hard 2가지 타입으로 출시해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부드러운 안착감으로 핸들링이 편하고, 빠른 수화를 선호하는 임상의는 OssMem Soft, 수화 후에도 뻣뻣함을 유지해 골 이식재 패킹력이 우수한 제품을 선호하는 임상의는 OssMem Hard를 사용하면 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OssMem Soft와 OssMem Hard 모두 수화 전·후, 앞·뒤 구분 없이 사용 할 수 있다.

오스템 관계자는 “OssMem는 우수한 연조직 차단 기능, 안전성, 사용 편의성을 두루 갖춘 멤브레인으로 호평 받으며, 프리 론칭되자마자 제품에 대한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며 “6월 한 달 간 출시 기념으로 오스템의 골 이식재와 연계해 프로모션도 진행한다”고 밝혔다.

오스템은 지난해 12월 이종골 이식재 A-Oss, 합성골 이식재 Q-Oss+, 흡수성 멤브레인 OssMem에 대해 유럽 CE ClassⅢ 인증을 획득하며, 자체 개발한 골 이식재 라입업에 대한 기술력과 품질을 세계시장에서 인정받은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