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2 (수)

  • 흐림동두천 16.0℃
  • 구름많음강릉 13.5℃
  • 구름많음서울 18.4℃
  • 구름많음대전 16.1℃
  • 구름많음대구 16.6℃
  • 흐림울산 15.9℃
  • 구름많음광주 17.4℃
  • 흐림부산 16.5℃
  • 구름많음고창 17.2℃
  • 흐림제주 17.1℃
  • 흐림강화 18.3℃
  • 구름조금보은 16.3℃
  • 맑음금산 16.3℃
  • 맑음강진군 20.3℃
  • 구름많음경주시 16.8℃
  • 흐림거제 17.1℃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스탠다드 수준 이미지 선명 최적 영상 구현

오스템임플란트, 포터블 X-ray ‘N1’출시
1회 충전 일주일 사용 가능 배터리 탑재


오스템임플란트㈜(대표 엄태관)가 빼어난 편의성과 우수한 영상 선명도를 함께 갖춘 포터블 X-ray ‘N1’을 출시했다.

구강 내(Intral Oral) 영상장비는 파노라마나 CT에 비해 방사선 노출 부담이 적고 진단에 필요한 부위의 치아 영상을 빠르게 얻을 수 있다는 점에서 치과 진단의 필수장치로 꼽힌다.

N1은 포터블 타입의 X-ray 발생 장치로, 치과 내 진료 공간 어디서든 간편하고 빠르게 사용할 수 있다. 진료나 수술 중에도 환자가 별도의 촬영실로 이동할 필요 없이 그 자리에서 곧바로 원하는 부위의 영상 획득이 가능하다.

X-ray 장비의 가장 중요한 요소인 선명도에 강점을 지닌 N1은 스탠다드 타입 못지않은 조사 조건을 지녀 한층 또렷한 영상을 제공한다. 실제로 영상 화질을 결정하는 관전압 및 관전류 수치가 각각 70kV와 3mA로, 시중의 포터블 제품 가운데 최고 수준이며 스탠다드 타입 제품들과 비교해도 뒤지지 않는다. 작을수록 영상이 또렷한 초점 사이즈 또한 가장 우수한 수준인 0.3mm로, 치아의 경계면과 골질까지 생생하게 보여준다.

사용 편의성도 뛰어나다. 무게가 약 1.5kg에 지나지 않아 여성이 들고 찍어도 손목에 부담이 없으며 한 손 촬영이 가능한 건(Gun) 타입 디자인을 채택, 다른 한 손으로는 구강 내 센서를 조정하는 등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배터리는 일주일가량 충전하지 않고 사용할 수 있을 정도로 용량이 넉넉하며, 최대 300회까지 촬영이 가능하다. 나아가 무선 충전 방식을 적용, 거치대에 올려놓기만 하면 낙하나 파손 위험 없이 안전하게 보관하면서 배터리를 충전할 수 있어 더욱 편리하다.

N1의 LCD 디스플레이는 센서 종류와 촬영 부위, 환자 연령, 조사 시간 등을 직관적으로 보여주며 시야각이 넓어 어느 위치에서나 쉽게 확인할 수 있다. 또 버튼을 통한 조작 시스템으로 운용이 간단하고 손쉽다. 버튼 타입은 휠 타입에 비해 오작동의 여지가 적을 뿐 아니라 구조적으로 단순해 고장률이 낮다는 장점이 있다.

오스템임플란트 관계자는 “고성능 제품인 ‘N1’과 함께 제공하는 X-ray Dose 테이블을 활용하면 센서나 필름 종류에 상관없이 최적의 영상을 구현할 수 있다”며 “최근 론칭한 CBCT 기기 T2와 더불어 영상장비 라인업을 대대적으로 강화해 디지털 덴티스트리 선도기업의 입지를 확고히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