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흐림동두천 19.5℃
  • 흐림강릉 20.4℃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21.7℃
  • 대구 22.2℃
  • 울산 22.1℃
  • 흐림광주 21.4℃
  • 부산 22.9℃
  • 흐림고창 21.0℃
  • 제주 23.3℃
  • 흐림강화 20.7℃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20.0℃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20.3℃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감염관리 ·항생제 활용 노하우 공개 “쏠린눈”

감염학회, 보철환자 대상 관리 대책·실천방법 공개
잘못된 상식 보완·감염관리 시스템 총정리 눈길

 

치과 감염 예방을 위한 항생제 사용법과 보철환자 대상 감염관리 노하우를 모두 담아낸 강연이 열렸다.


대한치과감염학회(회장 지영덕)가 지난 6월 26일 오스템임플란트 마곡사옥에서 치협 인준기념 춘계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안전한 외래 의료환경 구축’을 주요 테마로 열린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이종호 서울대치과병원 교수(구강악안면외과)와 이성복 강동경희대치과병원 교수(보철과)가 직접 연자로 나서 강연했다.


이날 이종호 교수는 ‘치과수술에서 예방적 항생제 사용’을 연제로 강연을 펼치며, 최근 치과분야에서 임플란트를 비롯한 수술의 비중이 증가하면서 수술 후 감염에 대한 우려가 늘고 있다고 전했다.


아울러 이성복 교수는 ‘보철환자 치료 시 고려해야 할 감염관리 대책과 실천방법’을 연제로 보철환자 치료 시 잘못된 상식과 반드시 고쳐야 할 부분들을 짚어주고, 무엇이 제대로 된 감염관리 시스템인지 설명했다. 단순히 감염관리에만 힘쓰는 것이 아닌, 치과의 깨끗한 이미지를 구축해 환자에게 신뢰감을 주는 실질적인 방안도 전달했다는 후문이다.


김진선 전 회장은 “교과서에서 배운 이론적인 감염관리와 실제 임상에서 실행해야 하는 감염관리와는 괴리가 있는 것이 사실”이라며 “학회에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개인 치과의원에서 해야 하는 감염관리의 표준을 제시하고, 그 방법들을 매뉴얼화 하려고 한다. 이에 체계적으로 감염관리에 나선 치과들을 손잡아 이끌어 주려고 한다. 이번 춘계학술대회를 시작으로 앞으로 치과계 감염관리 수준을 도약시키겠다”고 밝혔다.


이어 “이종호·이성복 교수님은 우리 학회 전임 회장으로 활동하셨던 분들”이라며 “우리 학회 발전을 위해 희생하고 봉사해왔던 분들인 만큼, 이번 학술대회 강연 또한 많은 상징적인 의미를 담고 있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