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화)

  • 구름많음동두천 25.0℃
  • 구름많음강릉 19.6℃
  • 구름많음서울 26.7℃
  • 구름많음대전 27.4℃
  • 구름조금대구 24.2℃
  • 흐림울산 21.7℃
  • 구름조금광주 27.9℃
  • 구름조금부산 24.0℃
  • 구름조금고창 28.4℃
  • 맑음제주 24.9℃
  • 구름많음강화 26.0℃
  • 구름많음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7.0℃
  • 맑음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2.1℃
  • 구름조금거제 23.4℃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연세치대 ‘한 학년 장학금’ 선후배 온정 이어간다

김의성 학장 “치대 모든 학생 장학금 수혜 받는 날 오길"

 

연세대학교 치과대학(학장 김의성·이하 연세치대)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한 학년 장학금’ 제도를 통해 1학기에 본과 1학년 학생 60명 전원에게 장학금을 지급했다.

 

지난달 29일 연세치대 학장부속회의실에서 '한 학년 장학금' 장학증서 전달식이 열렸다. 코로나19가 지속되면서 장학금을 후원한 교직원, 동문 및 학부모는 행사에 참여하지 못했지만, 본과 1학년 학생 대표 2명이 장학증서를 전달받으며 후원의 뜻을 온전히 받았다.

 

연세치대에 따르면 ‘한 학년 장학금’은 지난해 신설돼 올해로 2년차를 맞았다. 본격적인 치의학 공부를 시작한 본과 1학년 학생들 모두에게 장학금 혜택을 주고, 해당 학생들이 향후 기부에 동참해 장학금 기부의 선순환을 만드는 것이 한 학년 장학금의 목표다.

 

이러한 취지에 공감한 교수, 직원, 동문, 학부모 등 50여 명의 후원자가 함께하고 있다. 한 학년 장학금 후원은 언제든 참여할 수 있으며, 기부된 장학금은 10년간 매년 장학금으로 수여된다.

 

김의성 학장은 “치과계의 훌륭한 인재로 성장할 학생들에게 아낌없는 후원을 해 주신 후원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장학금의 소중한 의미를 학생들이 되새겨 향후 후배들에게 장학금을 되돌려주는 기부 문화가 활성화돼 치과대학의 모든 학생들이 장학금을 수혜 받을 수 있는 날이 오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