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흐림동두천 19.5℃
  • 흐림강릉 20.4℃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21.7℃
  • 대구 22.2℃
  • 울산 22.1℃
  • 흐림광주 21.4℃
  • 부산 22.9℃
  • 흐림고창 21.0℃
  • 제주 23.3℃
  • 흐림강화 20.7℃
  • 흐림보은 19.6℃
  • 흐림금산 20.0℃
  • 흐림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20.3℃
  • 흐림거제 22.9℃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덴티스, GAMEX 2021 부스 '출격'

주력제품 소개·신규 제품 현장이벤트
LED무영등존·상품존·개원상담존 등 다양

 

덴티스(대표이사 심기봉)가 오는 9월 25~26일 양일간 서울 COEX에서 개최되는 '2021년 경기 국제 종합학술대회 및 기자재전시회(이하 GAMEX 2021)'에 참가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덴티스의 기술력이 집약된 주력 제품들을 소개할 뿐만 아니라 신규 제품을 현장 이벤트 및 프로모션과 함께 다양한 체험 요소를 강화한 전시부스를 마련할 예정이다. 또 제품별 Zone을 개별로 마련해 ▲LED무영등존 ▲임플란트존 ▲디지털솔루션존 ▲보철/편의존 ▲상품존 ▲개원상담존 등 부스 방문 관람객이 직접 보고 체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다양한 제품을 한눈에 둘러보고 핸즈온 실습이 가능한 Zone을 즉석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부스 현장에서는 덴티스가 출시하는 신제품을 먼저 만나볼 수 있다.

 

그 중 ‘ZENITH L2’는 기존 가이드 전용 ‘ZENITH L’의 성능을 업그레이드하고, 사용자의 건강과 작업환경을 고려하여 공기청정 기능의 VOC 저감필터를 장착한 제품이다. 또 오는 9월 출시를 앞둔, 상악동 전용 스페셜 키트 ‘SQ SINUS GUIDE Kit’도 선보인다. 이는 기존의 Sinus Kit 사용자들로부터 들어왔던 복잡한 제품 구성, 고속 드릴링으로 인한 점막 손상의 위험도에 대한 문제점을 보완해 개발된 제품으로 향후 디지털 치과의 필수제품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더불어 9월 출시를 앞두고 있는 무통마취기 ‘DENOPS’와 10월 공식 출시 예정인 구강유산균 ‘락토글로우’도 현장에서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이밖에도 디지털솔루션존에서는 ZENITH L2, ZENITH D, ZENITH U, ZENITH CURE까지 장비와 소재를 완벽 구비한 3D 프린터의 대표주자로서 입지를 확고히 다지고 있는 3D 프린터 ‘ZENITH’의 시스템 전용 공간이 마련될 예정이다. 국가대표 LED 무영등 ‘Luvis’와 관련해서는 실링타입 M200/400과 지난해 출시되며 혁신적인 기술이 집약된 임플란트 표면 처리 활성기 ‘SQUVA’는 친수성 테스트 및 관련 핸즈온을 진행할 예정이다.

 

개원 특화 상담공간도 마련된다. 지난 7월, 개원가 구인난 해결을 위해 덴티스는 치잡과 업무 협의를 체결한 바 있다. 덴티스는 이를 바탕으로 개원 진행 시 인원 충원에 대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마케팅/장비/구인구직까지 원스탑으로 치과운영에 대한 워크플로우를 제시할 예정이다.

 

또한, 구강관리 및 바이러스 케어 솔루션 등 덴티스만의 다양한 PB제품들도 소개하는 공간도 마련하는 등 지난해부터 공격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는 임상·교육 플랫폼 ‘OF DENTIS’를 활용하여 행사 양일간 소규모 강연이 가능한 독립 미팅룸 또한 준비했다.

 

아울러 신제품 런칭을 기념해 진행되는 다양한 현장 이벤트도 기대를 모은다. 제품명을 맞추는 간단한 퀴즈 문답의 형태로 정답을 맞출 시 추첨을 통해 1등 1명에게는 덴티스 무통마취기 ‘DENOPS’를, 2등 3명에게는 구강유산균 ‘락토글로우’를 경품으로 증정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부스 방문 이벤트의 일환으로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가입, 덴스토어 가입, 제품 2가지 체험 등 총 4개의 스템프를 획득한 이벤트 참가자에게는 사은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덴티스 관계자는 “이번 전시를 통해 공개하는 신제품들은 임상가들의 스트레스를 해소시켜줄 것으로 기대해도 좋다”며 “다년간 쌓아온 기술력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덴티스의 주력 제품뿐만 아니라 신제품을 현장에서 선보여 많은 치과의사 개원의들과 소통할 수 있는 장이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