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5 (월)

  • 흐림동두천 26.6℃
  • 흐림강릉 28.0℃
  • 흐림서울 27.3℃
  • 구름많음대전 26.0℃
  • 구름많음대구 27.6℃
  • 구름많음울산 28.0℃
  • 흐림광주 27.8℃
  • 구름많음부산 27.6℃
  • 구름많음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28.7℃
  • 흐림강화 27.4℃
  • 흐림보은 23.8℃
  • 흐림금산 26.7℃
  • 구름조금강진군 27.5℃
  • 구름많음경주시 26.3℃
  • 흐림거제 27.9℃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국내 최초 3D 영상분석 플랫폼 개발 박차

경희대치과병원, 미국 오스티오이드와 업무협약
코골이, 비대칭, 악안면기형 심도진단 활용 기대

 

경희대치과병원(원장 황의환)이 미국 3D 렌더링 소프트웨어 개발사와 맞손을 잡고 환자의 코골이·악안면기형 등을 심도있게 진단하는 플랫폼을 개발한다.

 

경희대치과병원은 지난 7월 18일 미국 3D 랜더링 소프트웨어 개발사 오스티오이드와 인공지능 3D 통합영상분석 플랫폼 ‘트위맥’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 협약식에는 황의환 경희대치과병원장, 김성훈 경희치대 바이오급속교정센터장, 허정훈 오스티오이드 대표 등 주요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향후 경희대치과병원은 미국 오스티오이드와 함께 환자 구강정보를 디지털화한 치의학 플랫폼 ‘트위맥’을 공동 개발하게 된다.

 

경희대치과병원에 따르면, 트위맥은 국내 최초 인공지능 3D 통합영상분석 플랫폼으로, 경희대치과병원 바이오급속교정센터에서 직접 고안하고 임상 적용한 ‘트위맥 진단분석법(Tweemac Analysis)’이 접목될 예정이라 이같은 이름이 붙었다.

 

양측은 향후 플랫폼을 활용해 환자의 코골이·수면무호흡·비대칭·악안면기형·뼈와 연조직의 심미진단·악골 협착 등을 심도 진단하며, 치아·뼈·연조직 등도 종합 진단할 계획이다.

 

황의환 병원장은 “50년 이상 누적된 빅데이터를 활용해, 경희대치과병원을 비롯해 타 병원도 복합적인 환자 케이스에 대해 정확한 구강 상태를 판단하고 치료계획을 수립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싶다. 이번 공동 개발은 국내외 치과 영상분석의 가이드라인을 제시한다는 점에서도 큰 의미가 있다. 내년 상반기까지 플랫폼을 개발하고 시범 운영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성훈 센터장은 “다양한 환자의 상태를 디지털화해 인공지능을 토대로 한 번에 영상의 종합적인 분석 결과를 도출할 수 있다”면서 “트위맥 플랫폼으로 환자의 구강 상태를 종합적으로 판독 및 분석할 수 있으며, 이를 토대로 최적화된 치료계획을 수립하게 될 것이다”고 덧붙였다.

 

허정훈 대표는 “인공지능 및 클라우드 컴퓨팅 기술 개발에 필요한 풍부한 임상 데이터를 확보하고 적용해서 디지털 치과 진단 및 치료 시장에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