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18.1℃
  • 구름조금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21.5℃
  • 구름많음대전 20.0℃
  • 구름조금대구 23.5℃
  • 구름많음울산 20.8℃
  • 맑음광주 22.1℃
  • 맑음부산 22.0℃
  • 맑음고창 18.1℃
  • 구름많음제주 21.3℃
  • 구름조금강화 17.0℃
  • 구름많음보은 18.2℃
  • 구름조금금산 18.2℃
  • 맑음강진군 20.5℃
  • 구름많음경주시 21.1℃
  • 맑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교합과 전신건강 강조한 선친 열정 이어갈 것”

고 최병기 원장 CBK 스플린트 캐나다 발명대회 금상 수상
자제 최영균 원장 “아들, 치의로서 아버지 사명 이어갈 것”

 

“치아 교합과 전신건강과의 상관관계를 강조해온 선친의 열정을 이어가겠습니다.”


고 최병기 원장(ICD 한국회 전 회장)이 개발한 두개골 균형교합 안정장치 ‘CBK 스플린트’가 최근 ‘캐나다 국제발명혁신대회’(The 8th International Invention Innovation Competition in Canada·iCAN 2023)에서 금상을 수상한 가운데 그의 자제인 최영균 원장(CBK최영균치과의원)이 이 같은 소감을 밝혔다.


고 최병기 원장은 20년 연구 끝에 독자적으로 개발한 CBK 스플린트를 통해 교합과 전신질환의 상관관계, 교합 조정에 대한 열정을 어어왔다. 관련 임상 증례 5000여 건 보유, 미국 FDA 인증을 비롯 메디컬 아시아 대상 수상 등 눈에 띄는 성과도 기록했다.


그런 고 최 원장이 지난 2월 27일 비보를 전하며 홀연히 세상을 떠나면서 그의 자제인 최영균 원장도 한동안 슬픔에 잠겼다.


최영균 원장은 “아버지의 빈 자리가 너무 커서 아무 것도 할 수 없이 매일 눈물 흘리며 정신없이 환자를 봤다”며 “정신을 차리고 보니 치과의사로서 아버지가 남긴 업적을 흘려보낼 것이 아닌, 알리고 기록해야겠다고 느꼈다. 이번 수상으로 그 첫 단추가 잘 끼워져서 영광이다”라고 밝혔다.


최 원장은 이번 iCAN 2023 금상과 더불어 세계발명지적재산권협회, 태국 사티트출라혁신협회, 캐나다 혁신이니셔티브협동조합 특별상 등도 수상했다.


또 지난 3~5일 코엑스에서 열린 ‘ICD 세계이사회’에서 CBK 스플린트 영문판 출간을 알리는 등 세계 각국에서 온 오피니언리더에게 CBK 스플린트 이론을 설명하고 교류하는 기회도 가졌다.


향후에도 최 원장은 CBK 스플린트와 관련한 논문 집필 작업 등 치아 교합이 전신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꾸준히 알리는 데 앞장설 계획이다.


최 원장은 “중학생 시절 아버지를 따라 몽골로 의료봉사 활동에 참여한 적이 있었다. 몽골의 오지에서 헌신적으로 봉사하는 아버지 모습을 보면서 치과의사의 꿈을 키웠다”며 “아들로서, 치과의사로서 아버지의 뜻을 기리고, 그 뜻을 사명으로 이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