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0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잃어버린 시를 찾아서

주머니 속 꼬깃꼬깃해진 종이 위에

시냇가 징검다리처럼

꾹꾹 눌러 쓴

새까맣고 단단한 글씨

 

발이 달려서

어딘가로 줄행랑

이 세상 틈새로 사라졌다

찾으려야 찾을 수 없는

 

아련한 기억을 붙들어 세우고

새하얀 머릿속을 이 잡듯이 뒤져봐도

결국 붉은 입술이 터지고

가슴은 새까맣게 쪼그라들었다

 

인절미에 조청 찍은 맛

그 맛을 잃어버렸네

눈코입 손가락 그대로인데

나 아닌 누구일까
 

 

 

임용철 원장

 

선치과의원
<한맥문학> 단편소설 ‘약속’으로 신인상 등단
대한치과의사문인회 총무
국제펜클럽 한국본부 회원
<2013 치의신보 올해의 수필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