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9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한국 디지털 치의학 발전 공동 견인

디지털치의학회·㈜하스 협력 위한 업무협약
I.DE.A포럼 공동 개최, 다양한 솔루션 제공

 

대한디지털치의학회(KADD·이하 디지털학회)와 ㈜하스(HASS)의 디지털 치과 분야 발전을 위한 5번째 업무협약 체결식이 지난 3월 15일 열렸다.

 

디지털학회는 2009년 디지털이 국내 치과계에 처음 소개되고 활용되는 시기에 설립돼 디지털 치과 분야 발전을 촉진하고, 해당 분야의 연구와 교육을 지원해 왔다.

 

하스는 글라스 세라믹 분야에서 ‘Rosetta’와 ‘Amber’라는 브랜드로 인공치아용 리튬디실리케이트 소재를 국내 최초 개발 및 상용화에 성공했으며, 현재 전 세계 70여 개국에 해당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양 측은 이러한 역량을 기반으로 디지털 치의학의 발전을 위해 협력해 오고 있다.

 

특히, 하스는 2017년부터 I.DE.A(Innovation for Dental Advancement) Forum을 개최해 오고 있다. 이 포럼은 치과 재료, 장비, 디지털 기술 등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며, 2020년부터 디지털학회와 행사를 공동으로 개최하고 있다.

 

공동개최된 행사는 ‘Aesthetics in Digital Dentistry’, ‘디지털 일급비밀을 공개합니다!’, ‘Push the Limits_Digital Implants from Zero to One’, ‘디지털, 아날로그를 넘어서는 더 나은 치의학을 위한 아이디어’ 등으로 다양한 주제를 다뤘다.

 

이양진 디지털학회 회장은 “디지털 치과 분야는 국내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분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에 디지털치의학회와 하스의 협력은 더욱 중요한 의미를 가지며, 앞으로 더 발전적인 협력 관계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용수 하스 대표는 “이번 업무 협약은 디지털 치과 분야의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양 기관의 공동 노력의 시작을 알리는 중요한 이정표다. 디지털학회와 하스는 앞으로도 지속해 디지털 치의학 분야의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