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0 (월)

  • 흐림동두천 14.6℃
  • 흐림강릉 18.7℃
  • 흐림서울 14.5℃
  • 구름많음대전 14.2℃
  • 흐림대구 14.3℃
  • 흐림울산 15.7℃
  • 흐림광주 20.9℃
  • 흐림부산 17.1℃
  • 흐림고창 17.7℃
  • 맑음제주 21.9℃
  • 흐림강화 14.4℃
  • 흐림보은 12.1℃
  • 흐림금산 12.6℃
  • 구름많음강진군 21.6℃
  • 흐림경주시 14.4℃
  • 흐림거제 17.3℃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신비한 마추픽추

               하늘과 땅의 기(氣) 어우러진
               신비한 안데스 산려(山麗)
               구름과 바람
               신(神)의 도시 숨겨 놓았고
               가슴 설레는 마추픽추에 오르니
               하늘을 찌르는 와이나픽추
               영기(靈氣) 서린 천봉에 구름 넘나들고
               신 앞에 한발 다가서는 느낌
               천공(天空)의 도시
               산정(山頂)에 자리한 소우주
               불가사의한 석축 도시
               태양신을 섬기는
               잉카의 실존을 보여 주고
               백천단애의 심연(深淵)
               우루밤바강이 휘돌아 흘러
               아마존 대하로 간다

  

               청청한 하늘
               이 신성한 땅에
               오늘도 태양 빛 쏟아지고
               잃어버린 도시를 찾아
               나그네의 발길 끊이지 않네

 

 

최 단  원장

 

-<순수문학>으로 등단
-국제펜클럽 한국문인협회 회원
-전쟁문학회 이사
-광진문학 고문
-순수문학회 부회장
-치문회 회원
-최단치과의원 원장
-<한국전쟁문학상> 시부문 본상
-<순수문학> 시부문 본상
-저서 《사진과 함께하는 나의 세계 문화 기행시 上.下》, 《미선나무》, 《노을의 미소》, 《영운당의 풍령》, 《나, 허수아비》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