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2 (수)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3.1℃
  • 맑음서울 20.7℃
  • 맑음대전 21.9℃
  • 구름조금대구 25.4℃
  • 맑음울산 23.5℃
  • 흐림광주 21.9℃
  • 맑음부산 22.7℃
  • 구름조금고창 21.4℃
  • 맑음제주 25.8℃
  • 맑음강화 20.4℃
  • 구름조금보은 19.9℃
  • 맑음금산 20.2℃
  • 구름많음강진군 25.3℃
  • 맑음경주시 22.4℃
  • 맑음거제 23.4℃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취약계층에 ‘온정’ 틀니의 날 의미 되새기다

보철학회, 거동불편 어르신 구강검진·틀니 세척 봉사

 

대한치과보철학회(회장 권긍록·이하 보철학회)가 소외된 이웃에 대한 진료봉사로 틀니의 날의 의미를 되새겼다.


보철학회는 지난 7월 1일 틀니의 날을 맞아 기념식 외에도 ‘프란치스코의 이웃’ 봉사단체와 함께 취약계층에 대한 검진 및 진료 봉사를 시행했다고 최근 밝혔다.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프란치스코의 이웃’은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 등 취약계층 200여명에게 꾸준히 식사를 배달, 제공하고 있는 봉사 단체다. 해당 단체는 식사를 제공받는 어르신들의 구강건강 상태가 좋지 않고 또 제때에 치과치료를 받지 못해 제공되는 식사를 제대로 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다는 점에서 치과치료의 필요성을 확인하기 위한 검진을 요청해 왔다.


이에 김성균 부회장(서울대), 김지환 연구이사(연세대), 노관태 보험이사(경희대) 등 보철학회 임원들과 여러 대학의 보철과 전공의들이 지난 7월 2일 ‘프란치스코의 이웃’에 직접 방문해 거동이 불편한 취약계층 어르신 50여분의 검진을 시행하고 틀니 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특히 학회 임원들은 각자에게 필요한 치과치료 계획에 대한 설명과 향후 적절한 치료가 이어질 수 있도록 안내하는 한편 사용 중인 틀니의 전문적인 세척도 진행해 틀니를 깨끗이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권긍록 보철학회 회장은 “우리 학회에서는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며 “또 앞으로도 기회가 있을 때마다 우리 사회에서 소외된 분들이 없는 지 주변을 잘 살피고 학회가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


보철학회는 봉사단체들과 계속 소통하며, 검진 등 봉사가 필요한 경우 적극 협력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