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9 (월)

  • 맑음동두천 9.3℃
  • 구름많음강릉 12.8℃
  • 맑음서울 9.3℃
  • 구름많음대전 8.4℃
  • 구름많음대구 8.8℃
  • 구름많음울산 10.9℃
  • 구름조금광주 11.0℃
  • 구름많음부산 12.0℃
  • 구름많음고창 8.7℃
  • 맑음제주 14.1℃
  • 흐림강화 9.0℃
  • 맑음보은 4.8℃
  • 구름많음금산 6.0℃
  • 맑음강진군 7.8℃
  • 흐림경주시 7.2℃
  • 구름많음거제 9.4℃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닥터북, 병·의원 절세 노하우 전수

11월 14일 ‘병원 절세 세미나’ 개최
경정청구제, 데이터 관리로 리스크 예방

 

병·의원 세무 컨설팅 업체인 닥터북(대표 송명호)이 ‘슬기로운 병원 절세 세미나’를 오는 11월 14일(일) 오후 2~4시 강남역 인근 강남포럼에서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김준경 세무사(제로택스)가 국세환급 경정청구제도를 합리적으로 이용해 세금을 돌려받을 수 있는 사례를 소개하고, 송명호 대표가 닥터북을 통해 병·의원 경영과 세무 데이터를 올바르게 관리함으로써 세무리스크를 사전 예방하는 방법을 설명한다.


경정청구제도는 세무대리인을 통해 세무신고된 계정별 원장을 다시 분석함으로써 누락된 경비를 찾고, 정부의 정책으로 시행된 제도에 대해 세액 공제하는 항목을 통해 국세를 환급받는 제도다.


닥터북 관계자는 “현재 정부는 고용증대를 목적으로 적극적인 세금제도를 통해 고용창출을 유도하고 있고, 이 제도를 통한 경정청구는 환급에만 초점을 맞추기보다 사후 관리와 데이터 관리가 필수”라며 “병·의원을 경영하다 보면, 매출이 누락돼 건강보험 청구를 못하거나, 반대로 매출이 과다하게 신고 돼 세금을 더 내는 경우가 있다. 닥터북은 업무와 관련된 경비를 집계하고 분류한 데이터를 바탕으로 매출‧지출‧예상소득세 등을 현 세법 기준으로 자동 집계해준다. 또 손익 결산과 세무 신고도 점검해 세무 리스크 진단도 가능하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