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1.7℃
  • 구름조금강릉 23.5℃
  • 구름많음서울 23.5℃
  • 구름조금대전 22.0℃
  • 흐림대구 20.8℃
  • 흐림울산 19.7℃
  • 구름많음광주 21.2℃
  • 흐림부산 20.8℃
  • 흐림고창 21.1℃
  • 흐림제주 23.1℃
  • 구름조금강화 19.9℃
  • 구름많음보은 20.1℃
  • 구름많음금산 19.9℃
  • 흐림강진군 20.6℃
  • 흐림경주시 19.1℃
  • 흐림거제 19.6℃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치협, 'FDI 스마일 그랜트’ 수상 쾌거

스마일RUN페스티벌 높은 사회 참여 유도 혁신적 사업 “호평”
호주와 공동수상...국제기구에서 치협 정책사업 인정 큰 의미
박태근 협회장 “사업 발전 위해 애써준 모든 분께 감사하다”

 

치협이 2022 세계치과의사연맹 총회(2022 FDI World Dental Congress)에서 국제사회 속 우리나라 치과계의 위상을 또 한 번 드높였다.


치협은 지난 20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FDI 총회에서 ‘FDI 스마일 그랜트(Smile grant)’ 수상자로 호주치과의사협회(AuDA)와 공동 선정됐다.

 

FDI 스마일 그랜트는 지난 2016년 제정됐으며, 각 회원국이 추진 중인 자국 내 구강보건증진사업을 평가해 수여하는 영예로운 상이다. 수상 후보는 각 회원국을 대상으로 한 공모전을 통해 구성된다. FDI는 이때 제출된 자료를 엄격히 심사해, 매년 2개국을 최종 수상자로 선정해 왔다.

 

이에 치협 국제위원회는 ‘스마일RUN 페스티벌’을 출품했으며, 혁신적이고 지속가능하며 사회 전반의 높은 참여를 유도할 수 있는 사업이라는 측면에서 높은 인정을 받았다. 특히 치협이 FDI 스마일 그랜트 공모에 참여한 것은 올해가 최초라는 점에서 더욱더 의미가 크다는 평가다.

 

스마일RUN 페스티벌은 지난 2010년 시작한 치협의 대표 사회공헌사업이다. 대국민 마라톤 대회를 통해 구강암 및 얼굴기형 환자에 대한 대중의 인식을 제고하고 환자 지원 기금을 형성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지금까지 스마일RUN 페스티벌을 통해 조성된 기금은 1억6242만 원에 달하며, 이를 통해 총 20명의 구강암과 얼굴기형 환자를 지원해 왔다.


치협은 이 같은 스마일RUN 페스티벌의 취지와 성과, 공익성, 사회적 영향력 등을 FDI 측에 상세히 설명했다. 또한 코로나19 기간 동안 비대면 전환해 사업을 지속해 온 점 등을 강조해, 이번 수상을 이끌어냈다.

 

정국환 국제이사는 “이번 수상은 지금까지 스마일RUN 페스티벌을 위해 헌신한 모든 이들의 노력이 있었기에 얻어낸 값진 성과라고 생각한다”며 “이를 계기로 치과의료소외계층을 위한 치과계와 기업의 행사와 사업이 확대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박태근 협회장은 “FDI와 같은 국제무대에서 스마일RUN 페스티벌의 성과를 인정해줘 영광스럽고 기쁘다”며 “이번 수상은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자칫 침체될 수 있었던 스마일RUN 페스티벌의 열기를 다시금 북돋을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한다. 이를 계기로 보다 더 발전적인 방향을 모색할 수 있길 바란다. 아울러 지금까지 스마일RUN 페스티벌을 위해 애써준 치협 문화복지위원회와 대한여성치과의사회, 스마일재단, 치과인 마라톤회를 비롯한 모든 분께 감사를 전한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