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
  • 맑음강릉 27.8℃
  • 맑음서울 31.5℃
  • 맑음대전 31.8℃
  • 맑음대구 32.8℃
  • 맑음울산 29.4℃
  • 맑음광주 32.7℃
  • 맑음부산 28.0℃
  • 맑음고창 29.4℃
  • 맑음제주 25.6℃
  • 맑음강화 26.0℃
  • 맑음보은 32.2℃
  • 맑음금산 33.0℃
  • 맑음강진군 31.2℃
  • 맑음경주시 33.4℃
  • 맑음거제 30.4℃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수원분회, 수원시민과 함께하는 인문학 강연

육아 전문가 조선미 교수 초청
자녀와 관계 설정 길잡이 제시

 

수원시치과의사회(이하 수원분회)가 육아 전문가 조선미 교수(아주의대 정신건강의학과)와 함께하는 인문학 강의를 지난 15일 광교 덴티움지식산업센터 대강당에서 개최했다.


가정의 달을 맞아 수원분회가 특별 기획한 이번 강연은 회원뿐 아니라 일반 시민에게도 공개돼 선착순으로 사전참가 신청을 받아 눈길을 끌었다.


이날 강의는 150여 명의 관객이 참석한 가운데 ‘학령기 자녀들과의 관계 변화에 슬기롭게 대처하는 대화법’이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이날 조선미 교수는 영·유아기 때와는 달라지는 학령기 자녀와 관계 설정에 고민하는 부모들을 위한 길잡이를 제시했다.


조 교수는 학령기 아이들의 특징을 언급하며 “만 10세 이전은 하기 싫어도 해야 할 일을 배우고 하루 습관을 형성하는 것이 중요한 시기다. 만 10세 이후는 자기주장이 강해져 부모의 지시와 감독은 논리와 합리성에 근거해야 설득력이 생긴다”며 “사소한 몇 가지에 대해 통제권을 넘겨주어야 한다”고 설명했다. 


또 “일단 규칙을 세우고 규칙에 대한 합의를 이룬 뒤, 그 규칙을 어기면 상응하는 결과가 따름을 알려주어야 한다”며 “소통과 공감도 중요 하지만 무엇보다 감정을 인정해 주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강의 후에는 참석자들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지며 자녀 양육의 어려운 점과 고민에 대해 세심하고 유쾌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안윤표 수원분회장은 “학령기 자녀들과의 관계 설정에 고민하는 부모님들을 위해 조선미 교수님을 초청해 일반 시민까지 대상을 넓혀 강의를 준비했다”며 “오늘 강연이 육아에 어려움을 겪는 부모님들에게 가이드라인과 새로운 솔루션이 됐으면 하고, 수원분회도 지역 구강 건강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조선미 교수는 ‘SB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EBS 60분 부모’ 등 다수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대표 부모 멘토로 활약 중이다. 주요 저서로는 ‘현실 육아 상담’,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성장하는 십 대를 지혜롭게 품어주는 엄마의 품격’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