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3.5℃
  • 구름많음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24.9℃
  • 구름조금대전 23.7℃
  • 흐림대구 21.3℃
  • 울산 20.6℃
  • 구름많음광주 22.4℃
  • 흐림부산 20.9℃
  • 구름많음고창 21.9℃
  • 흐림제주 23.7℃
  • 맑음강화 22.5℃
  • 구름많음보은 23.0℃
  • 구름많음금산 22.0℃
  • 흐림강진군 21.4℃
  • 흐림경주시 20.6℃
  • 흐림거제 20.2℃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중동 모래바람 뚫고 날아오르는 K-임플란트

튀르키예·UAE 수출, 전년 대비 32%·87% 증가
UAE 내 스위스 추월 1위, 수입 4분의 1 한국산

중동지역 내에서 ‘K-임플란트’의 위상이 괄목할 만큼 높아지고 있다.

 

국세청 수출입무역통계에 따르면, 올해 8월까지 한국의 대 튀르키예(Turkiye) 임플란트 수출액(HS code 902129)은 전년 동기 대비 32% 증가한 2488만 달러를 기록했다.

 

동 기간 임플란트 총 수출액의 5%로, 전체 4위다. 8월 기준 3위인 미국에 약 96만 달러 뒤쳐지고 있지만, 성장세를 감안하면 올해 3위 탈환도 예측해 볼 수 있는 상황이다.

 

한국 임플란트 기업의 해외 수출액은 지난 2013년 이후 중국이 부동의 1위를 차지하고 있고, 2~4위를 놓고 미국·러시아·이란 등이 각축전을 벌이고 있다. 대 중국 임플란트 수출액은 올해 8월 누적 1억8245만 달러로 전체의 약 40%에 이른다.

 

특히 아랍에미레이트(UAE) 수출도 급증하고 있다. 올해 8월 누적 대 UAE 수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87% 증가한 922만 달러를 기록했다. 전체 8위로 규모는 상대적으로 적지만, 이미 지난해 총 수출액을 돌파하는 등 성장세가 매우 가파르다.

 

게다가 UAE 내 수입액으로 시야를 돌리면, ‘K-임플란트’가 전통강호 스위스를 밀어내고 1위를 차지하는 등 중동 내에서 그 위상을 더욱 높여가고 있는 상황이다.

 

시장조사기관 IHS Markit에 따르면, 지난해 UAE의 대한민국 임플란트 수입액은 671만 달러로 전체의 28%를 차지했다. 스위스는 626만 달러로 전체 26%다. 이에 국내 주요 임플란트 제조업체의 중동지역 해외법인 등도 올해 영업이익 흑자를 기록하는 등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