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맑음동두천 -5.2℃
  • 구름많음강릉 -2.6℃
  • 맑음서울 -4.2℃
  • 맑음대전 -3.5℃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2.4℃
  • 맑음광주 -2.8℃
  • 맑음부산 -1.6℃
  • 맑음고창 -4.0℃
  • 구름많음제주 2.3℃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5.5℃
  • 맑음금산 -4.6℃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3.1℃
  • 맑음거제 -2.1℃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미국인이 생각하는 치과의사 정직·윤리성은?

치과의사 4위 랭크, 의사 5위, 간호사는 1위
워싱턴DC 갤럽, 23개 전문직 대상 대중 설문

미국인이 생각하는 전문직의 정직성과 윤리성 순위에서 치과의사가 4위를 차지했다.

미국 여론조사 매체 ‘워싱턴DC 갤럽’은 지난 1월 22일(현지시간) 23개 전문직 대상의 정직성 및 윤리성 평가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설문에는 약 800명의 성인 남녀가 참여했다.

이에 따르면, 미국인이 생각하는 치과의사의 정직성 및 윤리성은 59%로 전체 4위였다.

1위는 간호사(78%)가 차지했다. 이어 2위는 수의사(65%), 3위는 엔지니어(60%)였다. 또 5위는 의사(56%)였으며, 이어 약사(55%), 경찰(45%), 대학교수(42%), 정신과의사(36%) 등의 순을 기록했다.

반면 최하위를 기록한 전문직은 국회의원으로 정직성 및 윤리성 지수가 6%에 불과했다. 이어 상원의원(8%), 자동차 판매원(8%), 광고 전문가(8%), 주식판매원(12%), 보험판매원(12%) 등의 순을 보였다.

특히 이번 설문에서는 전문직에 대한 미국인의 정직성 및 윤리성 평가 지수가 전반적으로 하락한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치과의사의 경우 지난 2019년 대비 2%p 하락했으며, 1위인 간호사 또한 7%p 줄었다. 이 밖에도 의사(-9%p), 약사(-9%p), 경찰(-9%p), 대학교수(-7%p) 등 모든 전문직종에 대한 평가가 하락했다.

이에 관해 워싱턴DC 갤럽은 “이번 설문 결과, 23개 전문직에 대한 미국인의 평가가 최근 몇 년 새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특히 코로나19 대유행 시기, 의료인에 대한 대중의 이미지가 개선됐지만 효과는 오래 가지 못했고 오히려 현재는 사상 최저치를 기록하고 있다”고 분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