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5.8℃
  • 흐림강릉 4.4℃
  • 흐림서울 6.6℃
  • 구름많음대전 5.7℃
  • 대구 4.4℃
  • 울산 3.6℃
  • 흐림광주 6.8℃
  • 부산 4.8℃
  • 흐림고창 4.9℃
  • 제주 8.0℃
  • 구름많음강화 4.5℃
  • 구름많음보은 3.6℃
  • 흐림금산 4.0℃
  • 흐림강진군 6.3℃
  • 흐림경주시 4.0℃
  • 흐림거제 4.8℃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바텍, 지난해 영업이익 654억 기록

연간 매출 3873억 원···영업이익율 16.9%
'그린엑스 12' 북미 시장 진출 실적 도움

 

바텍이 지난해 연간 매출은 3873억 원, 영업이익은 654억 원으로 당기 순이익 550억 원을 기록했다고 최근 잠정 공시했다.

 

바텍은 4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3.3% 성장하면서, 연 매출은 전년 대비 소폭 감소(2%)했다. 이는 지난해 2분기 세계 최대 의료기기 및 치과용 의료기기 유통기업 ‘헨리 샤인’과 북미 지역 유통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한 후, 순차적인 매출 회복 효과가 발생한 데 기인했다.

 

이는 지난해 출시한 치과용 CT 신제품 ‘그린엑스(Green X) 12’가 북미 시장에서 많은 호응을 얻은 것이 하반기 매출 회복에 주효했다는 해석이다. 이에 힘입어 미국법인은 전년에 이어 연 매출 1000억 원을 초과달성했다. 아울러 프랑스에서는 224억 원의 매출(전년 대비 18.6% 성장)을 달성했다. 이머징 시장인 중남미(멕시코, 브라질)에서는 345억 원의 매출을 올리며, 전년 대비 28.2% 성장했다.

 

바텍은 2024년, 북미 기업형 치과(DSO)의 80%를 점유하고 있는 헨리 샤인 유통 활성화를 계기로, 3D CT 시장 1위 지배력을 확고하게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선진·이머징 국가를 아울러 '그린엑스(Green X) 12'가 본격적으로 유통되며, 전 세계 치과 CT의 플래그십 모델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해 바텍은 선진시장에서 선호가 높은 대형 FOV(엑스레이 영상촬영영역) 모델을 비롯, 이머징 시장에 맞춘 보급형 모델도 출시하며 라인업을 보강한다. 엑스레이 영상진단 장비 외에도, 치과 진료를 편리하도록 돕는 다양한 SW 솔루션도 국가별로 선보일 예정이다. 소재, 보철, 가공 등 신사업 확장도 지속한다.

 

김선범 바텍 대표는 “전 세계적인 인플레이션으로 소비가 위축될수록, 고객들은 가치있는 브랜드와 품질 좋은 제품을 택한다. 특히 진료의 정확도와 직결되는 의료기기 시장에서는 더욱 브랜드 충성도가 중요하다”며 “바텍은 불황에도 꾸준히 재구매하는 충성고객을 확보, 세계 1위 브랜드를 목표로 성장하고 있다. 고객과 함께 소통하며, 신사업에서도 성과를 거두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