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0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미래의 내가 다시 오늘을 살게 된다면 지금 무슨 일을 할까?

박병기 칼럼

20년 후 나는 81세이다. 61세인 박병기가 81세인 박병기에게 편지를 써본다. 지금 내가 꿈꾸는 것이 이루어졌는가? 결과가 궁금하다. 


81세인 박병기가 61세인 박병기에게 편지를 쓴다. 61세의 꾸고 있는 꿈을 이루기 위해 지금 무엇을 할 것인가 묻는다. ‘조금만 더 노력했더라면 이룰 수 있었을 텐데’, 아님 ‘지금처럼 꾸준히 노력하면 꿈이 이루어진다’고 격려할 것인가?  


‘퓨처 셀프’를 접하는 것은 페이스북에 올라온 광고를 통해서이다. 저자 벤저민 하디는 조직심리학자로 자기계발 분야 파워블로거이자 베스트셀러 작가다. 그는 미래의 나를 적용하는 과학 분야에서 전문가다. 현재 <The Daily Upgrade>라는 팟캐스트를 통해 미래의 자신을 명확하게 하고, 더 나은 결정을 내리고, 정기적으로 삶의 방식을 도약하는 데 도움이 되는 실용적인 전략을 공유하고 있다. 


‘20년 후의 내가 다시 돌아와 남은 오늘을 산다면 어떤 기분일까? 미래의 나는 다시 살게 된 오늘 무슨 일을 할까?’(퓨처 셀프)


1995년 나보다 4살 어린 남동생이 설 명절을 보내고 직장으로 돌아가다 고속도로 사고로 운명을 달리 했다. 동생이 죽고 나서 누나들(둘째, 셋째 누나) 꿈에 동생이 “바다가 보이는 강진의 사찰에서 공부를 하고 싶다”고 말했다고 한다. 가족들은 날을 잡아 강진에 있는 사찰을 돌아다녔다. 백련사에 들렸을 때 누나는 꿈에 보았던 사찰이라 하였다. 마침 사찰에서는 대형 탱화를 도난당해 불사를 하고 있었다. 동생의 사망보험금 모두를 기부하였다. 탱화에는 동생 박승민 이름이 가장 크게 쓰여 있다. 


가끔 동생이 보고 싶으면 가족들과 함께 백련사를 간다. 동생과 헤어진 지 30년이 되었지만 꿈에서 동생과 대화를 나눈다. 2010년 아버님과 아들과 함께 백련사에 들렸다. 아들은 동생이 세상과 이별을 한 후 2년 뒤 태어났다. 탱화 앞에서 아들이 나에게 묻는다. “아빠 과거로 돌아가면 언제로 돌아가고 싶어?” “아빠는 지금 네가 내 옆에 있는 지금 이 순간이 가장 행복한데 어디로 가겠어. 내 아들이 곁에 있는 이 순간 가장 행복하다” 아들이 미소를 짓는다.


2010년은 지금 생각해 보아도 내 인생에서 가장 힘든 시기였다. 2009년부터 1년간 치과계 사람들이 아닌 다른 직종의 사람들과 교류를 하며 거의 매일 술을 마셨다. 술을 마시기 위해 미리 약국에 들렀다. 그냥 모든 것을 잊고 싶었다. 그러면 행복해 질 줄 알았는데 더 수렁에 빠지고 있었다. 아들의 질문을 받고 문득 만약 내가 60, 아니 죽을 때가 되어 하늘님이 내게 과거로 돌아갈 수 있는 기회를 준다면 어느 시절을 선택할까? 내가 가장 힘들어 하고 있는 2010년으로 보내 주라고 하고 싶다. 이 시기를 잘 넘겨 다시 죽음을 맞이할 때 ‘이제는 하늘로 올라갈 준비를 마쳤다’고 말하고 싶다.


그 순간 나는 인생을 두 번 사는 행운을 가졌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매일 습관적으로 마시던 술도 자제하였다. 1997년 세븐 헤빗 강의를 들으며 작성하여 책상 앞에 걸어둔 사명서가 보였다. 사명서에는 ‘동료 치과의사들이 나를 알게 됨으로써 과거 내가 하였던 고민을 하지 않도록 지식을 공유하며 지식을 자료화 하겠다’라는 구절이 있다. 1년간 준비하여 그동안 진료하며 모아두었던 자료를 이용하여 ‘환자와 함께 하는 치과이야기’ 출판과 홈페이지(www. denstory.com)를 만들었다. 


퓨처 셀프에서는 미래의 내가 되는 방법 7단계 중 ‘1단계: 현실에 맞는 목표를 명확하게 세워라’ 라고 한다. 나의 미래 목표를 구체화시켜 보았다.


5년 후 목표: 그동안 써 두었던 글을 모아 출판을 하겠다.  


10년 후 목표: 
1. 인문학당을 만들어서 세상을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자신의 무늬를 찾아주는 일을 하겠다. 
2. 그동안 모아 두었던 치과 치료와 관련된 자료를 정리하여 치과 치료 상담 및 건강관리 플랫폼을 만들겠다. 


20년 후 목표: 임종을 앞둔 분들이 경제적인 이유를 떠나 자연과 가족의 돌봄을 받으며 임종을 맞이할 수 있는 호스피스타운을 만들겠다.


장기적인 미래의 나와 현재의 나를 연결하라. 우선순위 세 가지를 정해 현실에 맞는 목표를 명확하게 세워라. 세 가지 우선순위를 토대로 12개월 목표를 세워라.(퓨처 셀프)


미래의 내 꿈을 이루기 위해 2024년 실천할 3가지 목표를 정하고 구체화 시켰다.


1. 치과이야기 상담 프로그램 만들기 3월: 프로그램 완성, 30명으로 구성된 동료 치과의사들과 프로그램 테스트 시작하기,  6월: 마케팅 전문가 채용,  9월: 공식 Open, 12월: 사용자 천명 달성하기. 


2. 독서관련 소책자 출판하여 지인에게 나누어 주기(그동안 치의신보와 치과신문에 연제한 20권의 책을 소개한 글을 편집한다.) 2월: 1주에 한편 정리하기 시작, 7월: 원고 완성, 9월: 출판.


3. 고전 5줄 칼럼 쓰기: 8년 동안 논어, 대학, 중용 B4 한 장 쓰기를 하였다. 7월: 중용 글쓰기 마감, 8월: 1주일 1편 쓰기 시작, 10월: 5줄 칼럼 1주일 한편쓰기 SNS 올리기.


인생을 두 번 살게 해준 하늘님 덕분에 지난 13년 후회하지 않도록 살았다. 그리고 ‘남은 시간 후회하지 않을 거라’고 다짐해 본다.  

 


 ※ 이 글은 본지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