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7 (금)

  • 맑음동두천 -7.8℃
  • 맑음강릉 -3.0℃
  • 맑음서울 -6.6℃
  • 맑음대전 -5.8℃
  • 맑음대구 -2.8℃
  • 맑음울산 -2.3℃
  • 구름조금광주 -3.2℃
  • 맑음부산 -1.0℃
  • 구름많음고창 -4.4℃
  • 제주 0.1℃
  • 맑음강화 -7.3℃
  • 맑음보은 -6.3℃
  • 맑음금산 -5.8℃
  • 구름조금강진군 -2.2℃
  • 맑음경주시 -2.7℃
  • 맑음거제 -0.4℃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살얼음길 걷다 보니

             걸쳐진 그림자도 반 토막이다

             새알 같은 모이를 먹고

             솟대처럼 돋아 오른 반달

             채우기 위해 반쪽은 버렸다

             긴 밤을 통째로 먹어 눈썹 하나

             문지방에 떨군

             문둥이같이 설운 밤

             어눌하고 불온한 사랑이

             천형(天刑)처럼 건너간다

 

 

 

 

임창하 원장

 

-2014년 《시선》 등단

-계간지 《시선》 기획위원

-시와 고전을 찾는 사람들 회장

-미래창조독서토론회 활동 중

-현) 임창하치과의원 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