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2.0℃
  • 맑음강릉 2.2℃
  • 맑음서울 -2.2℃
  • 구름조금대전 -0.3℃
  • 맑음대구 3.2℃
  • 구름많음울산 3.7℃
  • 구름조금광주 -0.2℃
  • 구름많음부산 5.2℃
  • 흐림고창 -1.7℃
  • 흐림제주 3.6℃
  • 맑음강화 -2.9℃
  • 구름조금보은 -1.3℃
  • 맑음금산 0.0℃
  • 구름많음강진군 1.5℃
  • 구름많음경주시 3.8℃
  • 구름많음거제 5.2℃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치의학연구원 부산유치 적극 추진·협력”

부산지부·부산광역시, 치의학연구원 부산유치 의지 확인
김기원 부산지부장, 박형준 시장 면담 다각도 방안 논의

부산지부와 부산광역시가 국립치의학연구원 부산유치를 위해 뜻을 모으고,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김기원 부산지부장과 박형준 부산광역시장은 지난 1월 18일 부산광역시청에서 김현철 부산대치과병원장, 이주현 부산대치과병원 진료처장, 김동수 부산치대·치의학전문대학원 동창회장 등과 만나 국립치의학연구원(이하 치의학연구원) 부산유치를 위한 여러 방안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은 부산이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최초로 2017년도에 치의학산업팀을 설치하고, 부산광역시 치의학 산업의 육성 및 지원에 대한 조례 제정을 하는 등 치의학산업 발전의 선두주자로 노력해왔기 때문에 치의학연구원 설립을 위한 최적의 장소는 부산임을 재차 강조했다.

부산은 국산 임플란트가 시작되었다는 치의학 산업의 상징성을 가지고 있으며, 실제로 디오, 오스템임플란트 등 치의학 관련 제조업체가 부산에 그 기반을 두고 있다. 또, 동남권 유일의 부산대 치의학전문대학원과 치위생 9개 대학을 비롯한 치의학 관련 분야의 전문 인력이 풍부할 뿐 아니라 항만과 국제공항 등을 통한 수출 전진기지로서의 역량도 큰 강점이다.

아울러 이미 의학연구원, 한의학연구원 등이 이미 충남, 전라, 대구 등에 설립돼 있는 반면 부산은 관련 기관이 전무한 실정이기에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해서도 부산 유치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박형준 부산광역시장은 “부산광역시치과의사회의 치의학산업 발전과 국립치의학연구원 설립을 위한 그동안의 노력을 잘 알고 있기에 항상 감사드린다”며 “부산광역시도 치의학산업 중심지로 부산이 도약할 수 있도록 치의학연구원 부산유치에 적극 협조하고,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기원 부산지부장은 “치의학연구원 설립을 지금까지 주도적으로 진행해온 곳은 우리 부산이다. 그 노력의 결과가 지난 연말 치의학연구원 설립 관련 법안의 통과라”며 “앞으로 쉽지 않은 여정이 되겠지만 부산광역시와 함께 역량을 결집해 최선의 결과를 이루겠다”고 강조했다.

부산지부는 그동안 치의학연구원 부산유치 대시민 홍보캠페인 공중파 KNN 공익광고 방송, 부산광역시 치과의사회 국립치의학연구원 부산유치TF팀 회의 등을 진행했고, 1월 22일 재단법인 미래도시혁신재단과 함께 ‘부산, 글로벌 치의학 선도도시로 가는 길’이란 주제의 정책세미나, 3월 30일 국립치의학연구원 부산유치 심포지엄을 계획하는 등 부산유치를 위한 다양한 행사를 준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