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19.3℃
  • 구름조금강릉 25.1℃
  • 구름많음서울 22.2℃
  • 구름조금대전 21.4℃
  • 구름많음대구 25.2℃
  • 박무울산 21.8℃
  • 구름조금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1.2℃
  • 맑음고창 19.4℃
  • 맑음제주 21.5℃
  • 구름조금강화 18.4℃
  • 구름많음보은 20.3℃
  • 맑음금산 20.5℃
  • 맑음강진군 21.4℃
  • 구름조금경주시 22.8℃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기사검색

교정학회 새 집행부 “개원 환경 최우선”

첫 기자간담회 열고 10월 학술대회 등 주요 사업 설명


회원 개원 환경 최우선을 기치로 대한치과교정학회가 새 출범의 닻을 올렸다.


교정학회는 지난 5월 23일 한국컨퍼런스센터에서 제33대 집행부 첫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자리에서 교정학회는 신임 집행부의 비전과 학회 운영 방향성을 설명했다. 또 올해 추진 예정인 주요 사업 현황을 공유했다.


특히 교정학회는 회원의 개원 환경 개선을 최우선하고 자긍심을 높일 수 있는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이를 위해 30대 이사를 선임함으로써 개원 초기 또는 준비 중인 회원과 소통을 강화키로 했다. 또 여성 임원을 역대 최대로 등용해, 다양한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겠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전국 각 지부를 순회함으로써 끊임없는 소통을 이어 나갈 계획도 전했다.


# 10월 9~11일 정기학술대회
특히 교정학회는 오는 10월 9~11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대한치과교정학회 제62차 정기총회 및 57회 국제학술대회’에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Big Change, Big Chance’를 대주제로 삼은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교정치료에 대한 국내·외 석학의 통찰력 있는 강연을 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세미 핸즈온 코스를 동반한 프리콩스레스에서는 투명교정장치의 최신 지견을 전한다. 이어 특별 연제 세션에서는 악교정수술, 치과 경영, 수면장애 환자 교정, 인공지능을 활용한 교정 등에 관한 최신 지견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회원 설문조사를 통해 구성한 스페셜 세션, 11명의 세계적 연자의 특별 강연과 인구 고령화를 주제로 한-일(KAO-JOS) 조인트 심포지엄도 열린다. 아울러 교정학회는 참가자의 편의를 위해 현장 동시 통역, 모바일 앱 등 다양한 서비스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또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256개 부스의 치과기자재전시회가 열릴 예정이다. 이에 교정학회는 참여 업체를 오는 7월 31일까지 사전등록, 8월 한 달간 일반 등록으로 모집한다고 밝혔다. 또 참가자의 전시업체 관람을 독려하고자 네임텍, 커피라운지, 기념품, 스탬프 투어 등 다양한 행사를 기존보다 확대해 준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국민 인식 개선 캠페인과 학술 연구 지원을 위한 활동도 박차를 가한다. 이와 관련, 교정학회는 지난 1월 서울·대구·부산·대전·광주 지하철 내 대국민 홍보 사업을 펼쳤다. 또 지난 5월 한 달간 KBS와 CBS FM 라디오를 통한 개원 환경 개선 홍보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학술연구지원사업과 장학사업도 계속한다. 학술연구지원사업 선정자에게는 연구비 1500만 원이 지원된다. 지난해에는 안정섭 교수(서울대)가 선정됐다. 장학사업은 1인당 300만 원을 지원하며, 지난해 마흐말지 타마라 석사과정(경북대, 시리아), 스랭유이 석사과정(연세대, 캄보디아)에게 혜택이 주어졌다.


김정기 교정학회 회장은 “교정학회는 학회 본연의 임무인 학술 증진과 함께 회원의 개원 환경 개선을 최우선하고 바른이봉사회 등을 통해 사회적 기여를 이어 나감으로써 회원이 자긍심을 가질 수 있는 학회로 거듭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